차기 수협은행장 단독 후보에 김진균 현 수석부행장
내부 출신 가닥 잡혀…이사회·주총 거쳐 최종선임
입력 : 2020-10-28 19:06:16 수정 : 2020-10-28 19:06:16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수협은행은 28일 은행장추천위원회를 개최하고 김진균 현 수협은행 수석부행장을 차기 은행장 후보로 단독 추천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자는 추후 이사회와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선임이 확정된다. 임기는 취임일로부터 2년이다.
 
수협은행 행추위 관계자는 "김 후보자가 수협 조직의 특수성과 경영이념에 대한 이해도를 갖춘 내부 출신 금융전문가로 다양한 경험과 지식을 통해 수협은행의 경영안정화와 경쟁력 제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추천배경을 설명했다.
 
김 후보자는 1963년 충남 부여 출생으로 논산 대건고와 충남대 수학과를 졸업했으며 1992년 수협중앙회에 입회해 압구정역지점장, 충청지역금융본부장, 경인지역금융본부장, 기업그룹 부행장 등을 거쳤다. 지난해 12월부터 경영전략그룹장(수석부행장)을 맡아왔다.
 
김진균 수협은행장 최종 후보자. 사진/수협은행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