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오경미 대법관 임명안 재가…오늘부터 임기 시작
16일 본회의서 임명동의안 가결…"시대 변화 반영할 대법원 구성 적임자"
입력 : 2021-09-17 11:11:44 수정 : 2021-09-17 11:11:44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경미 신임 대법관 임명안을 재가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문 대통령이 어제 오후 6시40분경 오 대법관의 임명안을 재가했다"고 밝혔다. 오 대법관의 임기는 이날부터 시작된다. 이기택 전 대법관 임기는 지난 16일로 만료됐다.
 
앞서 국회는 16일 본회의를 열고 찬성 184표, 반대 19표, 기권 5표로 오 대법관의 임명동의안을 통과시켰다.
 
문 대통령은 오 대법관에 대해 "국민의 재판받을 권리 보장을 위해 헌신해 온 법관"이라며 "현대 사회의 다양한 가치와 시대의 변화를 반영할 수 있는 대법원을 구성하는데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오경미 대법관 후보자가 15일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