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일본 진출…판매자 모집 시작
한성숙 대표 "라인 메신저와 연계·Z홀딩스와 협업 통해 사업 확장"
입력 : 2021-10-21 11:10:01 수정 : 2021-10-21 11:10:01
[뉴스토마토 이선율 기자] 네이버(NAVER(035420)) 스마트스토어가 일본 현지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섰다.
 
라인 주식회사는 네이버의 마이스마트스토어를 일본에 베타 오픈해 판매자 모집을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마이스마트스토어'는 일본 판매자들이 무료로 스토어를 만들고 관리할 수 있는 온라인 스토어 제작 서비스다. 간편하고 빠르게 스토어를 개설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라인 메신저의 공식계정과 연동돼 이용자들과 일대일 커뮤니케이션할 수 있다. 
 
또 각 스토어별 판매 전략에 도움이 되는 분석 데이터를 제공하는 등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의 기술 노하우를 다양하게 접목해 스토어 개설부터 고객 관리까지 원스톱 솔루션을 제공한다.
 
라인은 내년 3월 말까지 스토어를 개설한 판매자를 대상으로 1년간 '판매수수료 무료 캠페인'도 진행하며, 판매자들의 피드백을 통해 서비스를 고도화해 나갈 예정이다.
 
네이버 측은 "'마이스마트스토어'는 라인 메신저와의 연계를 시작으로 향후 Z홀딩스와의 협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기술 경쟁력과 SME와 상생하는 이커머스 생태계를 일본에서도 펼쳐나갈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이날 네이버 실적발표 이후 진행된 컨퍼런스콜에서 일본 스마트스토어와 관련해 "라인메신저와의 연계와 Z홀딩스와의 협업으로 본격적으로 사업을 확장하겠다"고 밝혔다.
 
국내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판매자 안내 화면. 사진/네이버 홈페이지 캡처.
 
이선율 기자 melod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선율

사소한 것, 알려진 것도 꼼꼼히 살피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