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중소기업과 해외 의료정보시장 동반 진출
이메디정보기술과 MOU 체결
입력 : 2010-11-03 14:49:42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김나볏기자] 글로벌 동반 진출을 위해 대기업의 자본력과 중소기업의 전문 솔루션이 결합한다.
 
종합 IT서비스 기업 LG CNS(대표 김대훈)는 3일 글로벌 병원정보시스템(Hospital Information System, HIS) 솔루션 전문기업인 이메디정보기술(대표 김상필)과 글로벌 HIS 시장 진출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략적 제휴는 LG CNS의 의료사업 역량과 이메디정보기술의 전문 솔루션을 결합해 중국, 일본 등 아시아 중소 병원 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것이다.
  
LG CNS는 이메디정보기술의 중소병원 전문 HIS솔루션을 글로벌 수준으로 높이기 위해 기술과 비용을 지원하고, 판매와 영업 등 사업을 총괄하게 된다. 
 
이로써 LG CNS는 이메디정보기술의 국내 대상 u-Health 솔루션에 해외 중소병원을 대상으로 한 전문 HIS솔루션을 추가로 확보해 의료 솔루션을 다각화 할 수 있게 됐다.
 
이메디정보기술은 대형 IT서비스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신뢰도 향상과 해외진출 기회 확보로 인한 매출 증대 효과를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u-Health 분야는 LG CNS의 신성장 사업 중 하나다. u-health 해외시장 공략의 첫번째 목표로 아시아를 택한 것은 최근 아시아 지역의 의료정보시장이 급속도로 팽창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대규모 최적화와 맞춤형 유지보수가 필요한 대형병원에 앞서, 패키지 형태로 구축할 수 있는 중소병원 시장을 우선 공략하기로 했다.
  
LG CNS 김영섭 본부장은 "LG CNS의 뛰어난 의료IT 사업역량과 이메디정보기술의 우수한 중소병원 전문 HIS솔루션이 결합돼 경쟁력 있는 해외진출 모델이 탄생했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기회를 지속적으로 발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메디정보기술 김상필 사장은 "이번 LG CNS와의 협력은 이메디정보기술의 기술력이 세계 수준이라는 것을 입증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성공적인 솔루션 업그레이드와 사업수행으로 세계가 인정하는 HIS솔루션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날 서울 회현동 LG CNS 본사에서 열린 조인식에는 김영섭 LG CNS 하이테크사업본부장, 김상필 이메디정보기술 사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LG CNS와 이메디정보기술이 글로벌 HIS 시장 진출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째부터 김영섭 LG CNS 하이테크 사업본부장, 김상필 이메디정보기술 사장.
 
 
 
뉴스토마토 김나볏 기자 freenb@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나볏

뉴스토마토 김나볏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