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의료원·국립중앙의료원, 협력 강화
입력 : 2015-05-14 13:05:31 수정 : 2015-05-14 13:05:31
연세의료원과 국립중앙의료원은 지난 13일 연세의료원 종합관에서 상호 지원 및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안명옥 원장(좌측) 과 정남식 의료원장(우측).(사진제공=연세의료원)
이 자리에는 정남식 의료원장과 윤도흠 세브란스병원장을 비롯해 안명옥 국립중앙의료원장 등이 참석했다.
 
두 기관은 협약에 따라 ▲임상·기초분야 공동 연구 및 학술교류 ▲의료인력 교육과 훈련, 자문 등 의료인력 교류 ▲진료 목적의 의료인력 교류 ▲병원 경영 및 시스템 구축 등에 협력하게 된다.
 
특히, 공공의료부문 강화를 위한 인력 지원과 프로그램 개발 및 국가보건의료정책 수행 등을 공동으로 수행할 계획이다. 양측은 임상진료지침 개발과 노인성 질환 연구, 감염성 질환과 만성질환 등에 대해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남북한 보건의료 및 국제보건의료 관련 연구도 공동으로 진행할 계예정이다.
 
정남식 의료원장은 "공공의료 제공의 핵심 의료기관이자 국가 공공보건의료 정책을 지원하는 국립중앙의료원과의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 국민보건 향상과 의학발전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안명옥 원장은 "임상과 연구에서 국내 최고 수준인 세브란스와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는 물론 국제적인 보건의료의 척도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원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