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월드타워, '슈퍼문 사진 콘테스트' 개최
입력 : 2015-09-24 16:11:56 수정 : 2015-09-24 16:11:56
롯데월드몰·타워는 야경 사진 전문가들과 함께 서울시 야경과 롯데월드타워 등을 촬영하고 "슈퍼문(Super Moon) 사진 콘테스트"를 열어 시민들과 보름달을 공유한다고 24일 밝혔다.
 
'슈퍼문'이란 지구를 타원형으로 공전하는 달이 지구에 가까이 와서 가장 크게 보이는 경우를 말한다. 올 한가위에는 달과 지구 사이의 거리가 약 35만6800여km로 달과 지구 사이의 평균거리(약 38만km)보다 2만3000km 가량 가까울 전망이다.
 
이번 한가위 보름달은 서울을 기준으로 오는 27일 오후 5시50분부터 만날 수 있다. 보름달이 뜨고 나서 점점 차올라 완전히 둥근 모습이 되는 시간은 추석 다음 날인 오는 28일 오전 11시50분으로 예상되나, 달이 이미 지평선 아래로 내려간 뒤라 보이지 않는다.
 
이에 롯데물산은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롯데월드타워 공식 페이스북에서 '롯데월드타워 슈퍼문 사진 콘테스트'를 진행한다. 롯데월드타워나 보름달이 찍힌 사진과 소원을 적어 업로드해 응모할 수 있으며, 응모한 사진 중 추첨을 통해 가족과 함께 아쿠아리움을 관람할 수 있는 티켓을 증정한다.
 
따라서 우리나라에서 볼 수 있는 가장 둥근 달은 보름달이 지는 시각인 오는 28일 오전 6시11분 직전 서쪽 지평선에서 볼 수 있을 전망이며, 롯데물산은 야경 사진 전문팀 벤티(VENTI)와 함께 슈퍼문을 촬영해 페이스북과 블로그에 공유할 예정이다.
 
벤티의 이종수 포토그래퍼는 "대한민국 야경·풍경 사진가라면 반드시 도전해 보고 싶은 국내 최고층 건물에서 서울의 야경을 프레임에 담는다는 것 자체가 설레는 작업"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물산은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롯데월드타워 추석 야경 이벤트'를 진행해, 선정된 고객들에게 롯데렌터카 이용권을 증정한 바 있다.
 
(사진제공=롯데물산)
 
이성수 기자 ohmytru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