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신선식품 정기배송 서비스 '배민프레시' 공식 오픈
입력 : 2015-10-22 10:43:45 수정 : 2015-10-22 10:43:45
[뉴스토마토 류석기자]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신선식품을 정기 배송하는 '배민프레시' 서비스가 정식 출시됐다고 22일 밝혔다.
 
배민프레시는 지난 6월 우아한형제들이 인수한 '덤앤더머스'의 새로운 모습이다. 덤앤더머스는 2011년 설립되어 지난 5년 간 업계 1위의 신선식품 정기배송 서비스로 성장해왔다. 앞으로 배민프레시는 배달의민족과의 시너지를 통해 본격적인 푸드테크 시장 공략에 나설 예정이다. 
 
배민프레시는 수십 종의 반찬과 서울 유명 베이커리의 빵, 각종 반조리 식품 등 3000여 가지의 음식을 갖추고 있다. 배민프레시는 앞으로 바쁜 직장인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꼭 필요한 음식들로 제품을 늘려갈 계획이다.
 
◇배민프레시. 사진/우아한형제들
 
배민프레시의 강점은 '신선 물류 시스템'이다. 우유 배달처럼 밤 10시부터 다음날 오전 7시 사이에 배송을 마치는 일명 '새벽배송'으로 운영되기 때문에 이용자는 출근 전 또는 아침 식사 전에 가장 신선한 상태의 음식을 받을 수 있다. 이용자가 원하는 주기를 정해 정기적으로 받을 수도 있다.
 
새벽배송은 현재 서울경기 및 인천 전지역의 인구 2000만명을 대상으로 한다. 배민프레시는 신선 물류 시스템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화물운송허가, 법인용달허가를 받은 냉장차 35대를 보유 중이며 최근에는 부천에 물류 센터도 완공했다.
 
배민프레시는 최근 들어 두드러진 가정간편식(HMR)의 폭발적인 성장, 요리에 대한 국민적 관심, 유기농 산업의 발전 등에 힘입어 앞으로 더 큰 성장이 기대되는 서비스다.
 
배민프레시는 신선 물류를 접목한 커머스를 통해 최소 42조원 이상의 시장을 적극 공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성우 배민프레시 대표는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푸드테크 시장에서는 결국 음식과 고객을 연결해주는 물류 경쟁력을 누가 보유하고 있냐에 따라 성패가 좌우될 것"이라며 "배민프레시만의 신선 배송 시스템을 통해 바쁜 현대인들의 삶의 질을 궁극적으로 높이는 서비스를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류석 기자 seokitnow@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류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