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공항 국제선 화재에 승객 대피…인명 피해 없어
상업시설 용접 불꽃 튀어 발생한 듯…발생 20여분만에 진화
입력 : 2017-11-29 17:19:33 수정 : 2017-11-29 17:19:33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김포공항 국제선 입국장 화재에 승객과 직원들이 긴급 대피했다. 
 
한국공항공사에 따르면 29일 오후 4시 20분쯤 김포공항 국제선 입국장 1층에서 화재가 발생해 내부에 있던 승객 및 직원들이 활주로로 대피했다.
 
이날 화재는 입국장 내부 상업시설 용접작업 중 불꽃이 튀어 발생했으며, 화재로 발생한 연기에 입국장 내부는 자욱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화재 발생 약 20분만에 진화에 성공했으며, 내부에 있던 300여명은 연기를 피해 활주로와 공항 밖으로 대피한 상태다.
 
한국공항공사 관계자는 "정확한 피해규모를 파악 중에 있으며, 현재까지 알려진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