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노레이, 공모가 2만3000원 최종 확정
기관투자자 경쟁률 907대1, 희망밴드가격 초과 확정
입력 : 2018-05-15 13:40:41 수정 : 2018-05-15 13:40:46
[뉴스토마토 신송희 기자] 의료용 영상장비 제조업체 제노레이가 지난 9일~10일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수요예측 결과, 공모가가 2만3000원으로 최종 확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수요예측에는 총 1016곳에 달하는 기관투자자들이 참여해 907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공모가는 희망밴드가격인 1만7500원~2만0500원을 넘어선 가격인 2만3000원으로 결정됐으며 총 공모금액은 138억원으로 확정됐다.
 
공모희망밴드 상단가격을 넘어선 가격을 제시한 기관투자자는 995곳, 신청물량도 99.99%에 이를정도로 국내?외 기관들의 반응이 매우 뜨거웠다.
 
한편, 제노레이의 일반 투자자 공모주 청약은 오는 16일~17일 양일간 진행되며 전체 공모 물량 중 20%인 12만389주가 배정될 예정이다. 일반 투자자들은 주관사인 한국투자증권을 통해 청약을 신청할 수 있다.
 
제노레이는 오는 28일 코스닥시장에 입성할 예정이다.
 
신송희 기자 shw1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송희

개미의, 개미에 의한, 개미를 위한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