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미국 굿 디자인 어워드 2018 본상 수상
입력 : 2019-01-21 11:03:38 수정 : 2019-01-21 11:03:38
[뉴스토마토 이종호 기자] 넥센타이어는 미국 굿 디자인 어워드에서 로디안 MTX 제품이 수송 디자인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미국 굿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 시카고 아테네움 건축 디자인 박물관과 유럽 건축·예술·디자인·도시연구센터가 협력해 선정하는 상으로 전자, 운송, 가구, 컴퓨터, 건축 등 총 25개 부분에서 세계 유수 기업들의 다양한 제품들을 종합 평가하여 수상작을 선정한다. 
 
로디안 MTX는 국내 최초로 타이어 측면부인 사이드 월의 좌측 우측 디자인을 달리해 혁신적이고 획기적인 디자인으로 사용자가 추구하는 성향과 감성을 모두 사로잡았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넥센타이어의 로디안 MTX가 미국 굿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송 디자인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사진/넥센타이어
좌측 사이드부 한편에는 공룡 발톱에서 영감을 받아 날카롭고 강인한 이미지의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다른 한편은 트랜스포머 컨셉으로 미래지향적인 메카닉 이미지를 구현함으로써 로디안 MTX만의 강력한 험로 주행 성능을 시각적으로 나타냈다. 
 
로디안 MTX는 온로드와 오프로드에서 주행이 가능한 SUV/LTR(Light Truck Radial) 전용 타이어다. 온로드 주행시 패턴의 지면 분포면적을 동일하게 적용해 소음 발생을 최소화했고 오프로드 주행시에는 단단한 두께감 있는 프로텍터가 외부 충격으로부터의 손상을 방지한다.
 
한편, 넥센타이어는 최근 독일에 위치한 유럽 연구개발(R&D) 센터와 미국 R&D 센터의 신축 확장에 이어 올 상반기 서울 마곡 산업단지에 중앙연구소를 연다. 넥센타이어는 R&D 투자를 지속적으로 늘려 기술력을 바탕으로 세계 시장에서 경쟁력을 키워나갈 계획이다.
 
이종호 기자 sun1265@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종호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