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서울모터쇼서 '시빅 스포츠' 국내 최초공개
입력 : 2019-03-22 19:51:53 수정 : 2019-03-22 19:51:53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혼다코리아는 오는 29일 개막하는 2019 서울모터쇼에서 국내 최초로 '시빅 스포츠(Civic Sport)'를 공개한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시빅 스포츠에는 차량에 장착된 레이더와 카메라가 도로와 주변의 다양한 정보를 파악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거나 회피하도록 돕는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 '혼다 센싱'이 기본으로 탑재됐다.
 
혼다 센싱은 자동 감응식 정속 주행 장치(ACC)와 저속 추종 장치(LSF),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LKAS), 차선 이탈 경감 시스템(RDM), 추돌 경감 제동 시스템(CMBS), 오토 하이빔(AHB) 등으로 구현돼 운전자가 보다 편안하고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시빅 스포츠는 혼다의 어스 드림 테크놀로지(Earth Dreams Technology™)’ 기술이 적용된 1.5L VTEC TURBO 엔진과 무단 자동 변속기(CVT)로 이루어진 최적의 파워트레인으로 출력, 토크 등 주행 성능을 큰 폭으로 향상시켰다. 
 
그 결과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는 22.4kg·m의 힘을 발휘하며, 동급 최고 수준의 압도적인 퍼포먼스를 실현했다.
 
혼다코리아는 2019 서울모터쇼에서 시빅 스포츠를 국내 최초 공개한다. 사진/혼다코리아
 
이번에 공개하는 시빅 스포츠는 북미 최상위 트림인 시빅 투어링(Touring)을 기반으로 북미 스포츠(Sport) 트림의 디자인 요소를 가미해 한국 전용 사양으로 출시됐다. 
 
특히 로우 앤 와이드(Low & Wide) 스타일을 기반으로 내외관 디자인을 업그레이드 해 고급감을 향상시키는 동시에 다이내믹하고 스포티한 이미지를 완성했다.
 
전면부는 블랙 페인트 솔리드 윙 디자인이 적용된 블랙 프런트 그릴을 통해 한층 강렬한 인상을 선사한다. 날렵한 루프라인이 돋보이는 측면부는 시빅 스포츠만의 역동적인 스타일을 전달하며, 18인치 블랙 톤 알로이 휠을 적용해 스포츠 모델로서의 존재감을 나타낸다. 
 
후면부는 블랙 트렁크 스포일러와 듀얼 이그져스트 파이프를 채용해 고급스럽고 스포티한 스타일을 연출했다.
 
인테리어 또한 외관 스타일과 통일감을 주는 올 블랙 인테리어, 레드 컬러의 TFT 디지털 계기판, 패들 시프트, 스포츠 페달 등을 채용해 스포츠 드라이빙의 감성을 더했다.
 
이외에도 차세대 에이스 바디를 적용해 충돌 안전성을 강화하고, 조수석측 사각 지대를 확인할 수 있는 레인 와치(Lane Watch), 멀티 앵글 후방 카메라,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오토홀드, 차체 자세 제어 시스템 등을 채용해 탁월한 안전 성능을 실현했다.
 
혼다코리아는 시빅 스포츠 국내 최초 공개를 기념해 오는 27일까지 시빅 스포츠를 예약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고급 키케이스, 키스트랩, 카드지갑 등으로 구성된 '시빅 스페셜 기브어웨이'를 증정하는 사전 예약 이벤트를 실시한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