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강원도 산불피해 재난기금 1800만원 전달
입력 : 2019-04-16 14:08:26 수정 : 2019-04-16 14:08:26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은 중소기업계 인사들과 함께 16일 산불피해를 입은 강원도 고성군 내 중소기업을을 방문해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을 통해 마련된 재난기금 1800만원을 전달하고 앞으로의 복구 등 방안을 논의했다. 
 
또한 피해 업체 상황을 살펴보고,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했으며 지원할 수 있는 실질적 지원방안을 모색할 것을 약속했다. 
 
한국레미콘, 황원레미콘아스콘산업, 금강레미콘에 각 500만원을, 식당이 모두 전소된 잿놀이 한식당에 300만원 등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을 통해 1800만원의 재난기금이 전달됐다. 
 
이날 피해업체를 함께 방문한 한국레미콘공업협동조합연합회 배조웅 회장은 조합이 십시일반 걷은 성금 1500만원을 레미콘업체 3곳에 각 500만원씩 전달했으며, 바이네르에서도 160만원 상당의 신발 40켤레를 후원해 범중소기업계의 사랑나눔을 실천했다.
 
김기문 회장은 "평생을 바쳐온 사업장이 검게 탄 것에 상심이 크겠지만, 복구를 위해 함께 힘쓰고 있는 임직원을 위해 중소기업중앙회와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 도움을 줄 수 있는 부분은 적극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은 지난주에 중소기업계가 모금한 1억원 상당의 후원금과 물품을 한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중소벤처기업부, 중기 가전 등을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