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창립 77주년 맞아 글로벌 사회공헌 펼쳐
입력 : 2019-05-03 22:38:59 수정 : 2019-05-03 22:38:59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넥센타이어는 창립 77주년을 맞아 국내외 사업장에서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다.
 
3일 넥센타이어에 따르면 최근 회사는 본사와 공장이 있는 양산에 인접한 양산시 사회복지관 내 경로식당에서 배식봉사활동을 진행했으며, 헌혈 활동도 펼쳤다. 창녕 공장에서는 유채꽃 축제가 한창인 남지 유채단지와 남지 체육공원 일대를 정화했고, 중국 청도공장도 헌혈활동을 하며 따뜻한 온기를 나눴다.
 
또한 마곡사옥 임직원들이 헌혈활동에 동참했으며, 유럽 체코 공장은 인근 공원들과 거리 정화 캠페인에 나섰다. 미국 R&D 센터에서는 저소득 소외 계층 아동을 대상으로 무료 교육 나눔 활동을 펼쳤다.
 
넥센타이어가 창립 기념 주간을 맞아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 사진/넥센타이어
 
국내 사업장은 경로 배식 봉사 활동을 비롯해 공공시설 환경정화 활동과 헌혈 캠페인을 시행했으며, 해외사업장에서는 헌혈과 지역정화, 교육봉사 활동을 진행했다.
 
넥센타이어는 지난해부터 사회공헌활동을 해외 사업장으로 확대해 글로벌 기업으로서 지역사회와의 교류와 소통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한편, 넥센타이어는 ‘희망나누미’ 봉사 동호회를 비롯해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인 ‘엔젤위더스’ 법인을 설립했다. 이를 통해 공장 근무자들을 위한 베이커리를 직접 만들어 공급하는 등 장애인 고용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며 지역과 상생하는 기업으로서의 활동을 확대해 오고 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