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취항 13년만에 객실승무원 1000명 돌파
취항 첫 해 객실승무원 38명으로 시작
입력 : 2019-05-07 11:40:52 수정 : 2019-05-07 11:41:23
[뉴스토마토 이아경 기자] 제주항공이 객실승무원 1000명 시대를 열었다. 
 
제주항공은 취항 첫 해인 2006년 객실승무원 38명으로 시작해 2010년 100명, 2015년 500명 돌파에 이어 2019년 5월 1000명을 넘어섰다고 7일 밝혔다.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중 객실승무원이 1000명을 넘은 곳은 제주항공이 처음이다. 5월 현재 제주항공 객실승무원은 휴직자와 신규 입사자, 경력직 승무원 등을 포함해 총 1146명이다.
  
제주항공은 이를 기념해 지난 3일 부천시 제주항공 객실훈련센터에서 훈련중인 신입 및 경력직, 정기훈련중인 승무원들이 참석해 안전선언 행사를 진행했다.
 
객실승무원 1000명 돌파를 기념해 제주항공 승문원들이 지난 3일 부천시 제주항공 객실훈련센터에서 안전에 대한 의지를 다지는 선언문을 낭독하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이날 행사에서 승무원들은 "제주항공 객실승무원의 최고의 가치는 안전이며 사소한 안전사고도 자발적으로 보고해 개선책을 마련하고, 승객에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내용의 선언문을 낭독했다.
  
제주항공은 또 승무원의 날 행사를 통해 객실승무원 전원의 사진을 이용해 항공기 사진을 표현한 포토 모자이크 전시하고, 정비본부에서는 객실 승무원 전원에게 애경산업의 색조메이크업 브랜드 루나 코어 핏 파운데이션을 선물로 증정했다. 제주항공은 객실승무원으로서 제주항공과 함께한 추억 사진을 공모해 전시하고 제주항공과 함께한 순간을 주제로 인터뷰 영상도 제작할 예정이다. 
 
제주항공은 수평적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해 감정노동의 대표적인 직군인 객실승무원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객실승무원의 안경착용과 기내 밖에서도 낮은 굽 구두 착용을 허용하고 두발규정을 완화하고 있다. 
 
한편, 제주항공은 5월기준 객실승무원 1146명을 비롯해 조종사 660여명, 정비 510여명, 일반직 760여명 등 현재 약 3000여명의 임직원들이 근무하고 있다.   
 
이아경 기자 akl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아경

친절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