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1분기 영업손실 41억…전년비 적자폭 29% 감소
1분기 매출 287억…전년비 22%↑
입력 : 2019-05-10 09:16:33 수정 : 2019-05-10 09:16:35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게임빌은 올 1분기 매출 287억원, 영업손실 41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2% 늘었고 영업손실도 29% 줄었다.
 
게임빌 '빛의 계승자'의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2% 늘었다. 이외에도 해외 매출도 같은 기간 37% 늘어 매출 비중 62%를 차지했다.
 
게임빌은 이달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탈리온'을 북미·유럽에 출시하고 다음달에는 국내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다. 하반기에는 다양한 스포츠 게임을 출시한다. '게임빌 프로야구 슈퍼스타즈'를 오는 9월 국내 시장에 출시하고 NBA 공식 라이선스 기반의 농구 게임 'NBA 나우'를 3분기에 글로벌 출시할 계획이다.
 
게임빌은 1분기 실적을 10일 공개했다. 사진/게임빌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