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컬처웍스, 콘텐츠 시장 점령 확대 기반 마련
종합 마케팅 기업 이노션과 전략적 파트너십 계약 체결
입력 : 2019-05-10 17:09:46 수정 : 2019-05-10 17:09:46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롯데컬처웍스(대표: 차원천) 10일 종합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기업인 이노션과 상호 주력 사업과 관련한 포괄적 사업 및 업무제휴 계약을 체결했다. 롯데컬처웍스와 이노션은 향후 콘텐츠, 마케팅, 해외 진출 등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협업을 진행해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에 대응하고 장기적인 발전관계를 모색하게 된다.
 
롯데컬처웍스는 국내외 영화관 및 OTT 플랫폼 운영, 영화 투자 및 배급, 뮤지컬 등 콘텐츠 사업기업체 이다. 현대차그룹 계열회사인 이노션은 광고제작, 매체집행, 공간마케팅 및 다양한 채널의 종합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사업을 진행 중으로 콘텐츠 기획 및 제작 노하우를 갖고 있으며, 전세계적인 사업망을 보유 중이다.
 
(좌) 차원천 롯데컬처웍스 대표이사 (우) 안건희 이노션 월드와이드 대표이사. 사진/롯데컬처웍스
 
이번 업무 제휴 계약서에 따르면 이노션과 롯데컬처웍스는 콘텐츠 비즈니스 글로벌 진출 확대 스페이스 마케팅 광고 사업 등 4대 분야에서 업무 제휴 및 공동 투자를 진행한다. 이번 계약을 계기로 양사는 급변하는 미디어 및 콘텐츠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함과 동시에 상호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 한다는 계획이다.
 
콘텐츠 비즈니스 분야에서 양사는 영화와 드라마 문화 스포츠 미디어 콘텐츠에 투자 및 제작하기 위한 펀드를 5년간 500억 규모로 조성하고 이를 공동으로 운영하기로 했다. 양사는 중장기적으로 드라마 애니메이션 등 종합 콘텐츠 제작 스튜디오 사업을 영위하기 위한 합작법인도 설립할 계획이다. 이노션의 기획개발 역량과 롯데컬처웍스의 콘텐츠 산업 노하우를 결합해 미디어 사업 전반의 전략적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글로벌 진출 확대를 위해선 양사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상호 협력을 추진하고, 현지에 최적화된 콘텐츠 및 광고 매체에 공동 투자를 통해 신규 사업 모델을 개척해 나가기로 했다
 
스페이스 마케팅 분야에선 롯데컬처웍스가 운영하는롯데시네마등에 이노션의 기획 역량 및 공간 창출 노하우를 결합, 새로운 개념의 공간 마케팅을 통해 고객 접점 확대를 위한 노력을 지속한다.
 
이외에 광고 사업 분야에선 양사가 보유한 광고 매체에 대한 상호 교류를 확대하고, 신규 광고매체 개발, 데이터 및 제휴 마케팅 강화에 적극 나선다. 특히 양사는 제휴 효과 극대화 차원에서 이노션 지분 10.3%(발행주식 총수 기준)를 롯데컬처웍스에, 롯데컬처웍스는 신주 13.6%(신주 발행 후 기준)를 발행해 거래할 계획이다. 지분 거래가 마무리되면 롯데컬처웍스는 이노션의 4대 주주이자 전략적 투자자로서 이노션의 미래 성장을 위한 역할을 하게 된다.
 
롯데컬처웍스 관계자는현재 영화 및 콘텐츠 시장은 국경과 플레이어 제한이 없는 무한 경쟁의 시대로 들어 섰으며, 회사의 내실을 다지는 동시에 안정적인 경쟁력을 가진 파트너사와의 시너지가 어느 때보다 필요한 시점이라고 판단했다향후 각자 사업 영역에서 축적한 노하우가 경쟁에서의 우위를 점할 수 있는 자양분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이노션 관계자는 이노션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시도를 과감히 추진하고 있다이번 롯데컬처웍스와의 협업을 통해 이노션의 글로벌 마케팅 및 사업 역량을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하는 것은 물론 새로운 영역의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김재범 대중문화전문기자 kjb5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범

영화 같은 삶을 꿈꿨다가 진짜 영화 같은 삶을 살게 된 이란성 쌍둥이 아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