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기업 86% 만족"
입력 : 2019-05-20 17:56:05 수정 : 2019-05-20 17:56:05
[뉴스토마토 양지윤 기자]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에 참여한 기업 80% 이상이 만족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 성과에 대한 평가와 향후 지원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참여기업 499개를 대상으로 실시한 의견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0일 밝혔다. 
 
조사 결과 참여기업의 86.2%는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에 대해 만족했다. 만족 이유로는 △작업현장 개선(63.8%) △낮은 기업부담금(43.6%) △제조현장 혁신활동 멘토링(35.5%) 등 순이다.
 
솔루션 구축에 대한 만족도는 84.3%로 나타났다. 분야별로는 △환경안전 시스템(91.2%) △MES(86.4%) △ERP(85.7%) 순으로 응답했다. 솔루션 구축 후 만족 이유는 △데이터 구축 용이(63.2%) △현장 적용 수월(34.8%) △도입솔루션 이용 편리(20.4%) 등 순이다.
 
구축 지원사업의 제조현장 혁신활동에 대한 만족도는 84.7%로 나타났다. 이는 대기업 제조현장 전문가의 멘토링 활동에서 비롯된 것으로 분석된다. 업종별로는 △자동차/운송(94.3%), △섬유/의복/화학/플라스틱(90.7%) 순으로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다.
 
스마트공장 구축 후 인력운용 계획은 △교육 후 기존인력 활용(79.4%)이 가장 높았다. 이어 △신규인력 채용(24.6%) △외부전문가 활용(2.8%) 순으로 답했다. 
 
사업 유형별로는 구축수준이 높을수록 신규인력 채용할 계획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신규인력 채용’을 하겠다고 응답한 기업은 평균 2명의 채용 계획을 밝혔다.
 
스마트공장 관련 희망 교육은 △업종별 맞춤형 교육(54.6%)이 가장 높게 나타나, 협동조합 등 업종별 단체를 활용한 업종 맞춤형 교육과정 개설이 시급한 것으로 보인다. 이어 △우수사례 방문/견학(33.5%) △분야별 특화 교육(31.4%) △1:1 현장교육(19.5%) 순이다. 또 참여기업 중 93.2%는 향후 사업 유형 고도화 신청에 긍정적으로 응답했다. 정부의 상생형 스마트공장 지원 확대도 필요한 것으로 파악됐다.
 
양찬회 중소기업중앙회 혁신성장본부장은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에 대한 중소기업의 관심도가 높은 만큼, 중소기업중앙회가 정부의 2022년까지 3만개 스마트공장 구축이라는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혁신 전략의 핵심 추진주체가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양지윤 기자 galileo@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양지윤

더 나은 세상을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