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니버스, 어린이 채널 넘어 어린이 스타 발굴 프로젝트 ‘가동’
입력 : 2019-07-03 12:10:25 수정 : 2019-07-03 12:10:25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CJ ENM 투니버스가 하반기 핵심 IP ‘벅스봇 이그니션투니스타프로젝트를 공개했다.
 
3일 오전 서울 광화문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열린 투니버스 2019 하반기 핵심IP 발표회에서 공개된 이번 프로젝트는 CJ ENM 애니메이션 사업부가 올 하반기 주력으로 선보이는 핵심이다.
 
먼저 벅스봇 이그니션은 대한민국 애니메이션의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신비아파트제작진이 참여한 작품이다. 방영 전부터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곤충 메카 배틀 애니메이션이다. 이와 함께 선보이는 투니스타는 각 방면에 재능이 있는 예비 키즈 스타 발굴 및 양성을 위한 프로젝트로, 이를 통해 선발된 투니스타들은 투니버스 웹드라마, 예능 및 디지털 콘텐츠에 직접 출연하게 된다.
 
투니스타 단체샷. 사진/CJ ENM 애니메이션 사업부
 
투니버스의 새로운 히트 메이커가 될 벅스봇 이그니션은 벅스봇 세계에 사는 장수풍뎅이족과 사슴벌레족이 숲을 지키는 전쟁에서 이기기 위해 인간과 계약을 맺고 배틀을 펼치며 함께 성장해나가는 줄거리의 곤충 메카 배틀 애니메이션이다. 탄탄한 스토리를 기반으로 어린이들이 열광하는 곤충, 배틀, 로봇 키워드를 한데 담아 풍성한 재미를 선사 할 예정이다. 최근 공개한 티저 영상 및 선예고를 통해 역동적이고 실감 나는 벅스봇들의 대결이 화려하게 펼쳐질 것을 예고했으며 오는 9일 오후 8시 투니버스 채널에서 첫 방송된다.
 
벅스봇 이그니션과 더불어 올 하반기 디지털 콘텐츠 강화 일환으로 끼와 재능이 넘치는 일반인 어린이를 선발해 스타로 키우는 투니스타프로젝트도 주목된다.
 
투니스타는 회당 평균 조회수 약 100만회를 상회한 빛나는 나라와 신비아파트 외전 기억, 하리’ 1편과 2편을 연출하며 실사 드라마와 예능 제작에 일가견을 보여온 박용진 PD가 프로젝트 총괄로 나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투니스타는 지난 4월 투니버스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을 받았으며 1차 합격자들을 대상으로 오디션을 거쳐 총 7명의 투니스타가 선발됐다. 이번 투니스타에 선발된 예비 키즈 스타들은 연기, 댄스, 노래, 먹방 등 자신만의 재능을 십분 살려 투니버스의 웹드라마, 예능 등에 적극 투입될 예정이다.
 
강헌주 CJ ENM 애니메이션사업부 콘텐츠 운영국장은올 하반기 CJ ENM 투니버스는 신규 애니메이션벅스봇 이그니션과 일반인 어린이를 선발해 스타로 성장해가는투니스타프로젝트를 필두로 콘텐츠를 더욱 다양화하고 시청자들과 공감, 소통하는 채널로서 위상을 넓혀 나갈 것이다고 전했다.
 
김재범 대중문화전문기자 kjb5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범

영화 같은 삶을 꿈꿨다가 진짜 영화 같은 삶을 살게 된 이란성 쌍둥이 아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