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G제약, 피부기능 보강 제품 라인업 본격화
디메드리소스와 전략적 파트너십…이달 말 첫 제품 출시 예정
입력 : 2019-07-09 16:07:54 수정 : 2019-07-09 16:07:54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CMG제약이 피부 기능 향상 의료기기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CMG제약은 지난 8일 의료기기 전문 연구·조기업 디메드리소스와 피부기능 보강 제품의 국내 출시에 대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디메드리소스는 제품을 생산·공급하고, CMG제약은 병원 유통 및 마케팅을 담당하게 된다.
 
양사 파트너십에 따라 처음 출시될 제품은 가교된 히알루론산을 주원료로 하는 겔 타입의 신개념 필러 '그레노스 하이드로그로우'다. 지난 2013년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획득한 제품이다.
 
해당 제품은 히알루론산 입자를 미세한 구슬형태로 만드는 '마이크로 바이페이직(Micro Biphasic) 기법'이 적용돼 엠보싱 현상 없이 얼굴 전체에 부드럽게 주입되며, 입자 간 점성 및 응집력도 뛰어나 수분감, 탄력 등이 오래 유지되는 장점이 있다. 
 
이주형 CMG제약 대표는 "디메드리소스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신개념 마이크로 바이페이직 필러를 시작으로 피부 기능을 보강해주는 다양한 제품들로 라인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1980년에 설립된 디메드리소스는 현재 180여개 의료기기와 이와 관련된 국내특허 40여건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중 30여 품목은 미국 FDA 또는 유럽 승인을 획득했다.
 
이주형 CMG제약 대표(왼쪽)와 구태훈 디메드리소스 대표가 파트너십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CMG제약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