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4만원대 청소년·시니어 전용 5G 요금제 출시
데이터 8GB, 선택약정 할인 시 월 3만3750원…가족 공유 전용 '5G 슈퍼 플래티넘'도 선봬
입력 : 2019-07-28 11:00:00 수정 : 2019-07-28 11:06:20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LG유플러스가 28일 월 4만원대의 청소년·시니어 전용 5세대(5G) 통신 요금제를 출시했다. 
 
LG유플러스가 출시한 '5G 라이트 청소년'과 '5G 라이트 시니어' 요금제의 월 통신요금은 4만5000원(이하 부가세 포함)이다. 선택약정 할인 적용 시 월 3만3750원으로 사용할 수 있다. 두 요금제 모두 음성과 문자는 기본으로, 데이터는 월 8기가바이트(GB, 소진 후 1Mbps로 속도제어)가 제공된다. 5G 라이트 청소년은 만 4세 이상 18세 이하, 5G 라이트 시니어는 만 65세 이상이면 가입할 수 있다. 두 요금제 이용자들은 'U+모바일tv(라이트)'를 무료로 쓸 수 있으며 오는 9월말까지 'U+AR·VR' 월정액 무료 혜택도 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 5G 청소년 및 시니어 요금제 2종. 자료/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5G 요금제 5종. 자료/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가족공유 요금제 '5G 슈퍼 플래티넘' 요금제도 출시했다. 월정액은 11만5000원이며 선택약정 할인을 적용받으면 8만6250원이다. 음성·문자 기본, 데이터는 월 350GB(소진 후 10Mbps 속도제어)가 제공된다. 올 연말까지는 이 요금제에 가입하면 향후 24개월간 5G 데이터를 속도제한 없이 사용할 수 있다. 가족 중 1명이 5G 슈퍼 플래티넘에 가입하고 5G 라이트 청소년과 5G 라이트 시니어를 이용하는 다른 구성원들에게 데이터를 공유할 수 있다. 5G 슈퍼 플래티넘 요금제에서 가족들에게 공유할 수 있는 데이터는 50GB다. 
 
또 5G 슈퍼 플래티넘 이용자는 지니뮤직과 U+모바일tv 등의 콘텐츠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다. 휴대폰 분실·파손 보험 할인, 안심폰 부가서비스 무료, 로밍 50% 할인 등의 프로모션 혜택도 받을 수 있다.
 
박종욱 LG유플러스 모바일상품그룹장 전무는 "청소년과 시니어 전용 요금제를 마련해 5G 서비스의 이용 부담을 대폭 낮추고 가족 공유 혜택을 신설해 가계통신비 인하에 기여하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보조금보다 요금제 및 서비스 경쟁을 주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과 KT는 당장 청소년·시니어 전용 5G 요금제를 출시할 계획이 없다는 입장이다. 양사는 "5G 단말 확대와 대중화에 맞춰 5G 요금제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