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 조국·과기 최기영·농림 김현수…문 대통령, 장관급 인사 단행
입력 : 2019-08-09 10:00:00 수정 : 2019-08-09 10:00:00
[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신임 법무부 장관에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에 최기영 서울대 교수 등을 각각 내정하는 내용의 부분 개각을 단행했다. 내정자들은 국회 인사청문회 등의 절차를 거쳐 공식 임명된다.
 
조국 법무부 장관 내정자는 부산 혜광고 졸업 후 서울대 공법학과와 동 대학원 석사를 거쳐 미국 캘리포니아대 버클리 로스쿨 법학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로 있으면서 대검찰청 검찰정책자문위원, 법무부 감찰위원회 위원 등윽 역임했으며 지난달까지 청와대 민정수석을 역임했다.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내정자는 서울 중앙고와 서울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했으며 한국과학기술원(KAIST) 전기전자공학 석사, 미국 스탠퍼드대 전기공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엘지전자 전신인 금성사 중앙연구소 연구원 경력도 있으며 현재 국제전기전자공학회 석학회원, 뉴럴프로세싱 연구센터 센터장으로도 있다.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는 김현수 현 차관이 승진 내정됐다. 김 내정자는 대구 경북고와 연세대 경제학과 졸업후 서울대와 미국 위스콘신대에서 각각 행정학·농업경제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행시 30회로 공직에 입문 후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식품산업정책관, 농촌정책국장, 기획조정실장 등을 지냈다.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내정자는 전북 전주여고와 서울대 영어교육과 졸업 후 같은 대학에서 사회학 석·박사학위를 받았다.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로 있으면서 사회과학대 학장도 역임했으며 현재 여성평화외교포럼 공동대표, 국방부 양성평등위원회 민간위원장 등도 지내고 있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내정자는 대전고와 고려대 법대 졸업 후 중앙대에서 언론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사시 40회로 현재 법무법인 정세 대표변호사로 민주언론시민연합 공동대표도 함께 맡고 있다. 방송통신융합추진위원회 전문위원, 방송문화진흥회 이사 등을 역임했다.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임명으로 공석이 된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에는 조성욱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가 내정됐다. 조 내정자는 충북 청주여고와 서울대 경제학과 졸업 후 동 대학원 석사, 미국 하버드대 경제학 박사를 거쳤다. 한국개발연구원(KDI) 연구위원과 고려대 경영대학 교수, 금융위원회 증권선물위원회 위원 등도 역임했다.
 
은성수 금융위원회 위원장 내정자는 전북 군산고와 서울대 경제학과 졸업 후 미 하와이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행시 27회로 기획재정부 국제경제관리관, 세계은행 상임이사, 한국투자공사 사장 등을 역임했으며 한국수출입은행장으로 재직해왔다.
 
국가보훈처장에 내정된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 회장은 육사 36기로 제5사단장, 국방대학교 총장, 육군 제2작전사령부 부사령관 등을 역임했다.
 
조국 법무부 장관 내정자가 청와대 민정수석에서 물러나던 지난달 26일 청와대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소회를 밝히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한영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