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중동·아프리카에 인공지능 'LG ThinQ' 전파
이집트에 첫 체험존 오픈… 주요 국가별 핵심 상권으로 확대 추진
입력 : 2019-09-18 10:00:00 수정 : 2019-09-18 10:53:20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LG전자가 성장 잠재력이 높은 중동·아프리카에서 인공지능 브랜드 'LG 씽규(LG ThinQ)' 알리기에 나섰다.
 
LG전자는 지난 12일 이집트 뉴카이로에 브랜드숍을 오픈하고 LG전자의 인공지능 가전을 체험할 수 있는 'LG 씽큐 체험존'을 마련했다고 18일 밝혔다. LG전자가 중동·아프리카 지역에 LG 씽큐 체험존을 만든 건 이번이 처음이다. 브랜드숍 오픈 행사에는 윤여철 주이집트 대사, 이집트 유명 축구선수 출신의 ‘하젠 엠언, 이재성 LG전자 중아지역대표(전무), 이집트법인장 곽도영 상무를 비롯해 현지 기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브랜드숍은 420㎡ 규모로 LG전자는 고급 주거지가 많은 뉴카이로 지역에 브랜드숍을 운영하며 LG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를 높일 계획이다. LG전자는 매장 내에 초 프리미엄 가전 'LG 시그니처(LG SIGNATURE)'를 비롯해 올레드 TV, 트윈워시 세탁기, 인스타뷰 냉장고, 코드제로 A9 무선청소기 등을 갖춰 고객들이 다양한 프리미엄 제품을 한눈에 둘러볼 수 있도록 했다. 고객들은 LG 씽큐 체험존에서 보다 편리해진 인공지능 가전을 경험할 수 있다.
 
'LG 올레드 AI ThinQ', 'LG 나노셀 AI ThinQ' 등 2019년형 LG 인공지능 TV는 올해 처음으로 아랍어 음성 인식 기능을 탑재했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오늘 카이로 날씨 어때?", "케밥 레시피 알려줘" 등을 아랍어로 말하면, TV 화면에서 관련 콘텐츠를 확인할 수 있다. 또 고객들은 'LG 씽큐' 앱을 통해 스타일러, 공기청정기, 에어컨 등 LG전자의 인공지능 가전도 제어할 수 있다.
 
LG전자는 이집트의 LG 씽큐 체험존을 시작으로 중동·아프리카의 주요 국가별 핵심 상권을 중심으로 LG 씽큐 체험존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재성 LG전자 중동아프리카지역대표(전무)는 "성장잠재력이 큰 중동·아프리카에서 현지 고객들의 삶을 편리하게 만드는 인공지능 LG 씽큐를 앞세워 프리미엄 브랜드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국내 고객들은 LG베스트샵 강남본점, 대치본점, 강서본점 등 주요 매장에서 'LG 시그니처', 'LG 씽큐' 등 주요 제품을 체험할 수 있다.
 
LG전자가 지난 12일 이집트 뉴카이로에 브랜드샵을 오픈하고 LG전자의 인공지능 가전을 체험할 수 있는 ‘LG 씽큐 체험존’을 마련했다. LG전자 직원이 'LG 씽큐 체험존에서 보다 편리해진 인공지능 가전을 경험하고 있다. 사진/LG전자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눈'과 '귀'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