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윤정, 지난 26일 결혼…호랑이 안무 선생님에서 9월의 신부로
“최고로 아름다운 신부였다” 스타들 축하 릴레이
입력 : 2019-09-27 07:17:24 수정 : 2019-09-27 07:17:24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안무가 배윤정이 지난 26일 웨딩마치를 올렸다.
 
스타일리스트 김우리는 지난 26일 자신의 SNS동생 배윤정이가 결혼했다. 튼튼하고 멋진 연하남과 결혼을 했다. 오늘 윤정이는 불혹의 나이가 느껴지지 않을 만큼 최고로 아름다운 신부였다라는 글과 함께 결혼식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김우리가 업로드한 사진에는 채리나, 토니안, 황보, 제아, 치타 등 배윤정의 친구기자 대중과 친숙한 스타들이 배윤정의 결혼식에 참석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한 김우리는 이쁜 아들 딸 순풍순풍 낳고 행복해라. 다시 한번 결혼 축하한다. #이쁜 커플 #행복하고 #싸우지 말고 #결혼은 둘이 하나로 또 새로운 인생이니까 #지금처럼 대화하고 이해하며 하나씩 이루어가길 바란다고 진심어린 축하 인사를 전했다.
 
한편, 배윤정은 EXID위 아래’, 브라운아이드걸스 아브라카다브라’, 티아라 ‘Bo peep Bo peep’ 등 걸그룹 히트곡의 안무가로 활동해왔다. 최근 Mnet 예능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리즈에서도 연습생들의 호랑이 선생님으로 활약해 짙은 인상을 남긴 바 있다.
 
배윤정 결혼식 현장. 사진/김우리 SNS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듣고, 취재하고, 기사 쓰는 밤도깨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