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산은-수은 통합 관련 "이동걸 회장과 통화했다"
입력 : 2019-10-14 14:00:00 수정 : 2019-10-14 14:00:00
[뉴스토마토 최홍 기자]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산업은행-수출입은행 통합과 관련해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과 통화했다"고 밝혔다.
 
은 위원장은 14일 부산 소재 조선기자재업체 방문이 끝나고, 산은-수출입은행 통합론과 관련해 이동걸 회장과 만난 적 있냐는 취재진 질문에 이같이 밝혔다.
 
은 위원장은 통화내용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다만, 그간 은 위원장이 통합론에 대해 지속적으로 부정적인 입장을 밝혀온 만큼, 이동걸 회장에게 '신중한 발언'을 요청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온다.
 
이에 은 위원장은 "통합론을 두고 싸우고 그런 사이가 아니"라며 "안부 이야기를 했다"고 말을 아꼈다.
 
한편, 이동걸 회장은 14일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산은-수은 통합론에 대해 "정부는 통합의사가 없다고 해 민간차원에서 추진해야 한다"며 입장을 고수했다.
 
은성수 금융위원장. 사진/ 금융위

 
최홍 기자 g243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홍

무릎을 탁 치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