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재능기부 ‘하늘사랑 영어교실’ 개최
인천국제공항 인근 용유초등학교 대상 영어 강의
입력 : 2019-10-18 09:36:58 수정 : 2019-10-18 09:41:35
[뉴스토마토 이아경 기자] 대한항공이 10월16일부터 12월4일까지 8주간 총 8회에 걸쳐 인천국제공항 인근의 용유초등학교 학생들에게 영어를 가르치는 ‘하늘사랑 영어교실’을 연다. 
 
‘하늘사랑 영어교실’은 대한항공이 지난 2009년부터 매년 지역사회공헌 및 재능기부 봉사활동의 일환으로 실시하는 행사다. 방과후 별도의 과외활동이 어려운 인천공항 인근 초등학교의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영어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대한항공은 인천공항 근무 직원 중 영어회화에 능통하고 교육 재능기부를 통한 봉사활동에 열정을 가진 직원 10명을 선발해 강사진을 구성했다. 수업은 매주 수요일 2시간씩 진행되며, 학생들의 영어 숙련도를 고려하여 저학년반과 고학년반으로 별도 운영한다.
 
대한항공이 지난 16 인천국제공항 인근의 용유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영어를 가르치는 ‘하늘사랑 영어교실’을 열었다. 사진/대한항공
  
하늘사랑 영어교실은 영어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동화구연, 노래배우기, 만화그리기, 수학 배우기 등의 과정으로 매년 2회씩 운영되고 있다. 올해는 영어 동화 구연을 통해 학생들이 영어 배우기의 즐거움을 느끼게 하는데 주안점을 두고 강의를 진행한다. 마지막 날에는 각종 소품을 활용하여 배역에 따른 동화 구연 무대를 직접 꾸며볼 예정이다.
  
한편, 대한항공은 2009년부터 어린이들이 참여하는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사생대회를 매년 개최하고 있으며, 서울 본사와 부산 테크센터 견학 행사를 진행하는 등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행사를 열고 있다. 
 
제 11회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사생 대회에 참가한 어린이들이 그림을 그리고 있는 모습. 사진/대한항공
 
 

사진/대한항공 
 
이아경 기자 akl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아경

친절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