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수유동 삼흥연립 재건축 시공사 선정
지하 4층~지상 9층 규모 아파트 239가구
입력 : 2019-10-21 15:04:49 수정 : 2019-10-21 15:04:49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동부건설이 서울 수유동 삼흥연립 주택재건축 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9일 삼흥연립 재건축정비사업조합은 시공사 선정을 위한 총회를 열고 동부건설을 시공사로 확정했다. 동부건설은 서울시 강북구 수유동 486-2번지 일대 2793평에 지하 4층~지상 9층 규모의 아파트 239가구와 근린생활 시설을 조성하게 된다.
 
해당 지역은 우이~신설 경전철이 도보 8분 근처에 위치해 있으며 500m 반경에 북한산이 있어 편리한 교통시설과 자연환경을 동시에 누릴 수 있는 장점이 있다. 2021년 1월 착공 예정이며 공사기간은 실제 착공 후 26개월이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음성인식 인공지능(AI), 미세먼지 차단 자동환기 등 센트레빌의 첨단시스템 적용해 프리미엄 숲세권 아파트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수유 삼흥연립 메인 투시도. 사진/동부건설
 
수유 삼흥연립 메인 조감도. 사진/동부건설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용민

하루하루 버티는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