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2019 한국산업대전’ 참가…스마트 솔루션 선봬
입력 : 2019-10-22 11:09:29 수정 : 2019-10-22 11:09:29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두산은 22일부터 25일까지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2019 한국산업대전’에 두산인프라코어와 두산로보틱스가 참가한다고 22일 밝혔다.
 
한국산업대전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기계산업진흥회가 주관하며, 한국기계전과 제조IT서비스전, 서울국제공구전 3개 전시회를 통합해 열린다.
 
22일부터 25일까지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한국산업대전’에 참가한 두산인프라코어 부스 전경. 사진/두산
 
두산인프라코어는 회사 슬로건인 ‘Powered by Innovation’을 전시 주제로 삼고 건설기계에 디지털 혁신 기술을 융합한 스마트 솔루션을 총망라해 선보인다. 두산인프라코어 부스에서는 △굴착기에 부착된 센서를 통해 작업 정보를 운전자에게 실시간 제공하는 솔루션인 ‘두산 인텔리전트 가이던스(Doosan Intelligent Guidance)’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의 수소 연료전지팩을 활용한 드론으로 작업장을 측량 및 분석하는 솔루션 △장비 원격 모니터링을 통해 작업장 관리와 장비 운영의 효율을 높여주는 ‘두산커넥트(Doosan CONNECT™)’ 등을 소개한다.
 
이와 더불어 지난 7월 국내 출시한 1만7000톤 미니 굴착기와 베스트셀러 제품 중 하나인 14톤 휠 굴착기 등 총 8대의 장비도 전시한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두산인프라코어의 디지털 혁신 기술과 제품을 널리 알릴 계획”이라며 “AI와 빅데이터 등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적극 활용하며 인프라스트럭쳐 솔루션 분야 선두 기업으로 매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2일부터 25일까지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한국산업대전’에 참가한 두산인프라코어 부스 전경. 사진/두산
 
아울러 두산로보틱스는 이번 전시회에서 협동로봇 신제품 ‘A 시리즈’를 처음 공개한다. A 시리즈는 4개 모델로 구성됐으며, 업계 최고의 스피드와 가속성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A 시리즈 출시로 두산로보틱스는 기존 M 시리즈와 함께 업계에서 가장 많은 협동로봇 라인업을 구축하게 됐다.
 
두산로보틱스 관계자는 “A 시리즈는 최고의 품질을 고집하는 두산의 제품 철학을 바탕으로 탄생한 협동로봇”이며 “A 시리즈의 압도적인 스피드, 딥러닝 기반의 ‘인텔리전트 세이프티’, 뛰어난 가격 경쟁력 등 차별화된 장점을 통해 협동로봇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두산로보틱스는 실제 산업현장에 적용되고 있는 다양한 공정도 선보인다. 다섯대의 협동로봇이 작업자와 함께 산업용 수소 드론을 조립하는 모습을 시연하고, 컨베이어 트래킹, 용접, 기어 조립 등 공정 사례를 소개한다. 바리스타 로봇, 드로잉 로봇 등을 부스 내에 배치해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또한 제공할 계획이다. 
 
22일부터 25일까지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한국산업대전’에 참가한 두산로보틱스 부스 전경. 사진/두산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