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화, SBS '스토브리그' 출연 확정…남궁민과 찰떡호흡 예고
'스토브리그' 김정화, 씩씩하고 강한 내면 지닌 ‘유정인’ 역 발탁
입력 : 2019-11-07 09:09:16 수정 : 2019-11-07 09:09:16
[뉴스토마토 김희경 기자] 배우 김정화가 SBS 새 드라마 ‘스토브리그’로 브라운관에 돌아온다.
 
7일,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김정화가 SBS 새 드라마 ‘스토브리그’(극본 이신화, 연출 정동윤)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새로운 캐릭터로 브라운관에 돌아오는 김정화에게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스토브리그’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로, 정동윤 PD와 이신화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이 가운데 김정화는 새로 부임한 단장 백승수(남궁민 분)의 전 부인 ‘유정인’역을 맡았다. 유정인은 승수에게 있어 존경할 수 있는 여자였고, 든든한 동지였고, 좋은 아내였지만 어떠한 사건으로 인해 승수와 이혼을 하게 되는 인물이다. 또한 백승수와 같은 아픔을 지니고 있지만, 그것을 이겨내기 위해 노력하는 씩씩하고 강한 내면을 가지고 있는 캐릭터.
 
김정화는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매 작품마다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완성해가고 있다. 영화 ‘앙상블’에서는 ‘혜영’역을 맡아 울림 있는 연기로 묵직한 무게감과 존재감을 보여주는가 하면 지난 5월 종영한 tvN 드라마 ‘자백’에서는 매력적인 무기 로비스트 ‘제니 송’역으로 특별출연해 임팩트 강한 활약을 펼치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는 등 장르부터 캐릭터까지 끝없는 변주를 이어가고 있는 것. 이에 ‘스토브리그’에서 김정화가 보여줄 매력과 극 중에서 펼칠 활약을 궁금하게 만드는 것은 물론, 남궁민과의 호흡 역시 기대케 한다.
 
한편 김정화가 출연을 확정 지은 SBS 새 드라마 ‘스토브리그’는 ‘배가본드’ 후속으로, 오는 12월 방송 예정이다.

 
김정화. 사진/솔트엔터테인먼트
 
김희경 기자 gmlrud1515@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희경

뉴스토마토 김희경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