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노조 태업 이틀째…KTX 최장 40분 지연
부산출발 상행 KTX 20~40분 지연, 코레일 "운행열차 사전 확인 당부"
입력 : 2019-11-16 12:02:58 수정 : 2019-11-16 12:02:58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전국철도노동조합이 이틀째 태업을 이어가면서 일반열차 뿐만 아니라 KTX도 운행이 지연되고 있다.
 
한국철도(코레일)는 KTX 부산차량기지의 열차검수와 출고 지연에 따라 부산에서 출발하는 상행 KTX가 20~40분 지연되고 있으며 서울에서 출발하는 하행 KTX도 지연이 예상된다고 16일 밝혔다.
 
코레일 관계자는 "수색차량기지의 태업도 어제와 마찬가지로 이어지면서 무궁화호 등 일반열차도 30~60분 지연이 우려된다"고 말했다.
 
코레일은 주말동안 대학입시와 관련된 중요한 일정이 있는 고객은 사전에 열차운행 상황을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지난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서울역 승강장에서 시민이 열차를 기다리고 있다. 사진/뉴시스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배운 것보다 배울 것이 더 많아 즐거운 조용훈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