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봉선, 온리원오브 리얼리티 ’연애잠금해제’ 대미 장식
아바타 소개팅 지휘자 출격
입력 : 2019-11-19 17:51:53 수정 : 2019-11-19 17:51:53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개그우먼 신봉선이 온리원오브의 데뷔 첫 리얼리티연애잠금해제의 대미를 장식한다.
 
연애잠금해제. 사진/Mnet M2
 
신봉선은 19일 오후 8시 방송되는 엠넷연애잠금해제마지막회에서 실전 능력을 가늠하는아바타 소개팅의 지휘자로 깜짝 투입된다.
 
등장부터 큰 웃음을 자아낸다. 온리원오브 멤버들이 지난 회를 모니터링하는 도중에 갑자기 나타나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이어 신봉선이 “1 7 소개팅 안 해봤죠? 저는 어때요?”라고 말하자 주위는 순간 정적이 흐른다.
 
막바로사실 오늘 미션 상대로 나온 것이 아니라 MC”라고 밝히는데, 그제서야 박수가 터져나온다. 그러면서소개팅 안 한다고 하니까 박수를 너무 치는 것 아닌가라고 말해 온리원오브 멤버들을 크게 웃게 만든다.
 
신봉선의 지휘로 진행되는아바타 소개팅 8부작 시리즈인연애잠금해제의 최종 실습 버전이다. 그동안 현실 남친을 꿈꾸며 연애학교에서 여심, 패션, 매너스킨십 등을 트레이닝 받은 만큼 보고 들은 모든 것을 쏟아 붓는다.
 
지금까지 최하 점수를 받은 준지와 규빈, 우등생 유정이 특별 소개팅 선수로 투입되며, 남은 멤버들은악마천사로 나뉘어 지령을 내린다. 소개팅 여성의 음료를 뺏어 마시고, 손을 마주 대며다한증 있나라고 묻고, 헤어질 때계산은 후불로 말해놨다며 먼저 떠나는 등 악마의 지령을 쏟아진다.
 
반면 줄곧 여심을 잘 파악해온 유정은 오히려 온리원오브 멤버들의 원성을 산다. 착한 지령만 내리는천사로 분류된 멤버들까지 분노케 만드는데, 그 내막은 마지막회인 8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엠넷의연애잠금해제은 지난달 1일 첫 방송을 시작해 신선한 소재로 주목을 받았다. 아이돌 그룹이지만현실남친돌에 도전하는 독특한 리얼리티였다. 다양한 연애 시뮬레이션을 통해 여심을 사로잡는 매력남으로 거듭나는 고군분투기를 그렸다.
 
한편, 온리원오브의연애잠금해제’ 8회 본방송은 19일 오후 8시 엠넷, 1시간 뒤인 9 M2에서 볼 수 있다.
 
온리원오브. 사진/RSVP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듣고, 취재하고, 기사 쓰는 밤도깨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