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소멸 막는 산업 인프라)①첨단산업단지, 균형발전 첨병 된다
기존 산단 갈수록 생산·고용률 떨어져…신규 산단 투자 시급
입력 : 2019-12-16 06:00:00 수정 : 2019-12-16 06:00:00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경기 부양 및 균형발전 목적으로 내년 사회간접자본(SOC) 예산이 대폭 늘어나 지역 산업 인프라 프로젝트도 힘을 받게 됐다. 지방에서는 지역 경제 활력을 불어 넣어 줄 다양한 개발사업이 추진·검토되고 있다. 특히 SOC 투자 효과의 영속성 측면에서 4차 산업혁명 관련 첨단산업단지 조성 및 전환이 시급한 것으로 평가된다.
 
15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정부는 올해보다 3조5000억원(17.6%) 늘린 내년 SOC 예산 23조2000억원을 상반기에 적극 집행해 경제 활력을 조기 회복한다는 방침이다. 정부는 그동안 건설사 특혜시비와 비자금 의혹 등을 낳은 SOC 투자 정책에 부정적이었으나, 생활SOC 등 선별적 투자를 통해 예산 집행의 효율성을 높이기로 했다. 건설업계는 인프라 투자에 대한 과당 이익, 특혜 인식을 지우기 위해 특히 균형발전 측면의 효용성이 높은 산업단지 프로젝트를 제안하고 나섰다.  
 
첨단기술 발전과 수요 변화 등 환경 변화에 둔감한 기존 산업단지는 생산 및 고용 증가율이 지속 떨어지고 있다. 한국산업단지공단 조사 결과, 산업단지 내 고용 증가율은 2010년대 초반 이후 둔화됐고 산업단지 고용인원 1인당 생산액도 2011년 5억7000만원에서 2017년 4억9000만원으로 하락했다. 특히 2014년 이후 본격 조성된 첨단산업단지는 2018년 말 기준 여전히 전국 27곳에 불과하다.
 
낙후된 산업단지 기능을 제고하기 위해 첨단산업단지 조성이 시급하다. 첨단산업단지 조성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은 물론, 기존 산업단지와 달리 청년층 일자리 창출에 유리한 환경을 조성한다는 점에서 지역 사회 고령화 해결책으로도 떠오르고 있다. 고용노동부 및 한국고용정보원에 따르면 최근 산업단지 내 주요 업종의 34세 이하 청년층 고용 비중이 전 산업 평균보다 모두 하락한 상태다. 아울러 산업단지 내 인력수급 현황을 보면 20대 이상 인력 부족률이 4.2%로 가장 높다. 이는 첨단산업단지 조성 필요성을 반증한다. 
 
업계는 지역에 적합한 특화산업 발굴을 포함해 지역 장점을 살린 첨단산업단지 조성 전략수립 및 이행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은다. 현재 각 지방자치단체가 지역 장점을 살려 추진 중인 첨단산업단지 중 대표적인 사례로는 총 사업비 4713억원 규모의 전남 ‘화순·나주·장흥 생물의약산업벨트 구축사업’과 총 공사비 5281억원의 충남 ‘디스플레이 혁신공정 플랫폼 구축사업’ 등이 꼽힌다. 전남 생물의약산업벨트는 기존 의약(화순군), 천연물(장흥군), 식품(나주시) 등 각 지역 관련 산업을 하나로 묶어 고도화시키는 사업이다. 충남 디스플레이 혁신공정 플랫폼 구축사업은 지난해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해 지역 경제 활성화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각지는 먼저 첨단산업단지 활성화를 위한 지원센터를 건립해 프로젝트를 구체화하고 있다. 충남에서는 해양바이오산업화 지원센터 설립을 추진 중이다. 서천의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을 인큐베이터로 활용한 ‘해양바이오산업 클러스터 벨트화’를 구상하고 있다. 아울러 경북에서는 전후방산업 융합플랫폼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고효율 수중드론 부품소재 연구센터 구축을 밀고 있다. 영일만 일반 산업단지 인근에 위치한 ‘해양 기술 실해역 시험평가시스템’을 기반으로 수중 드론 부품 소재 기술 개발 연구센터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박용석 한국건설산업연구원 박사는 “첨단산업단지는 2008년 이후 연평균 34.6%씩 고용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라며 “특히 첨단산업단지는 기존 산업단지와 달리 청년층, 지식 기반형 창의·융합 인재를 위한 일자리 창출에 유리하다”라고 말했다. 박 박사는 이어 “지방 각 도시에 첨단산업단지를 적극 조성함으로써 지방 도시 지역 일자리 창출, 특히 전문 기술력을 보유한 창의적 젊은 인재를 지방 도시에 확보할 수 있는 주요 수단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용민

하루하루 버티는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