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승희

LG화학, 독일 전시회 참가…첨단소재·솔루션 선봬

뒤셀도르프 'K 2016'서 스마트퓨처 콘셉트로 4개존 구성

2016-10-18 14:46

조회수 : 2,30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승희기자] LG화학(051910)은 19일(현지시간)부터 독일 뒤셸도르프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 국제 플라스틱 및 고무산업 박람회 'K 2016'에 참가해 자사 첨단소재 및 솔루션을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LG화학은 이번 박람회에 높이 12m, 면적 286㎡ 규모의 전시관을 운영한다. LG화학은 스마트 퓨처를 콘셉트로, 스마트 피플, 스마트 홈, 스마트 시티, 오토모티브 등 총 4개의 전시 존을 통해 스마트한 삶을 실현 가능하게 만드는 다양한 첨단소재를 소개할 예정이다.
 
전시장에서 LG화학은 주력 사업인 기초소재 분야의 ABS(아크릴로니트릴부타디엔스티렌)를 비롯해 폴리올리핀계 수지, 합성고무, EP 등 주요 제품 외에도 전기차배터리, RO 필터 등 전지 및 정보전자소재 대표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스마트 피플 존에는 사람들이 일상생활에 사용하는 다양한 제품에 적용된 화학소재들이 전시된다. 특히 ABS와 POE(폴리올레핀 엘라스토머)와 카본 나노튜브 등 차세대 전략제품도 함께 선보인다.
 
스마트홈 존에는 우리 생활의 기본 터전인 가정과 사무실에서 LG화학의 기술로 구현된 가전, 사무기기, 사물인터넷 기기들은 물론 PC(폴리카보네이트), PVC(폴리비닐클로라이드) 등 기존 제품들과 현재 개발 중인 스크래치 자체 복원 소재 코팅 레이어가 전시된다.
 
스마트 시티 존에는 미래 인류의 삶에 핵심 자원이 될 물, 에너지 등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첨단 기술에 적용되는 제품과 RO 필터 및 태양광패널 시트, 산업용 및 가정용 ESS(에너지저장장치) 제품이 선을 보인다.
 
오토모티브 존에는 자동차 실물 모형을 전시, 자동차 외장 및 내장, 전자 부품에 사용되는 EP를 포함한 자동차용 소재를 전시할 예정이다.
 
LG화학이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19일부터 열리는 화학제품 전시회 'K 2016'에 설치하는 부스 조감도를 공개했다. 사진/LG화학
 
조승희 기자 beyond@etomato.com
  • 조승희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