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문경

넷마블, '대한민국 콘텐츠대상' 국무총리표창 수상

해외진출유공 부문 수상…해외 수출 창출 성과 기여

2016-12-07 17:11

조회수 : 3,31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문경기자] 넷마블게임즈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한 '2016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에서 해외진출유공(수출유공) 부문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넷마블은 해외 수출 성과 창출과 대한민국 위상 제고, 국내 게임사들의 해외 진출 경험 축적 기여를 인정받아 수상했다고 설명했다. 포상금은 전액 기부한다.
 
넷마블은 지난 2013년부터 총 11종의 모바일 게임을 해외 시장에 퍼블리싱해 일본, 대만, 태국, 인도네시아 등 여러 국가에서 매출 상위권에 오르며 눈에 띄는 수출 성과를 기록해왔다. 이러한 노력과 주요 게임들의 선전에 힘입어 해외 매출 비중은 작년 연간 28%에서 올해 3분기까지 54%를 기록하며 성장했다. 
 
지난 6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6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에서 권영식 넷마블 대표가 해외진출유공 부문 국무총리표창을 수상받고 있다. 사진/넷마블
 
‘모두의마블’은 지난 2014년 7월부터 중국, 터키, 대만, 태국, 일본, 인도네시아 등 6개 국가에 서비스 해 각 국가의 문화적 특색에 맞게 현지화 했다. 또 올해 3월에는 영국 ‘포켓게이머’가 발표한 ‘전 세계에서 가장 성공한 모바일 게임 8종’에 선정되기도 했다. 대만과 태국에서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 매출 1위,  중국 앱스토어 매출 2위, 일본과 인도네시아 인기게임 1위 기록 등 다양한 국가에서 사랑 받았다.
 
‘세븐나이츠’는 지난해 10월 146개국에 출시해 일본 시장 내 외산 게임으로는 최초로 앱스토어 매출 3위까지 오르고, 일본에서만 1000만 다운로드, 전 세계적으로 3300만 다운로드를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 외에 태국, 대만, 홍콩, 인도네시아, 싱가폴에서 매출 1위를 기록하며 꾸준한 성과를 이어왔다.
 
마블 세계관 속 영웅들이 집결한 ‘마블 퓨처파이트’는 지난해 4월 148개국 출시된 후 한국, 대만, 미국, 영국을 포함한 118개국에서 인기차트 10위 내에 진입하고 출시 1년반 만에 전세계 50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 또한 지난해 구글플레이 ‘2015년 최고의 게임’ 중 하나로 선정됐고 올해에는 ‘구글플레이 어워즈’의 베스트 게임 후보에 선정되기도 했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넷마블은 앞으로도 글로벌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진정한 글로벌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문경 기자 hm0829@etomato.com
 
  • 정문경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