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미연

kmyttw@etomato.com

살아있는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코스피, 美증시 강세에 '훈풍'...2160선 회복

2017-04-21 09:33

조회수 : 1,20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미연 기자] 코스피지수가 뉴욕증시 강세의 훈풍을 받으며 상승 출발했다. 시총 상위 대형주가 상승세를 주도하며 지수는 2160선에 재안착했다. 20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세제 개편 기대감에 일제히 올랐고 나스닥지수가 사상최고치를 경신했다.
 
21일 오전 9시32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일 대비 0.67% 오른 2163.50을 지나가고 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425억원, 95억원 순매수 중인 반면 개인은 499억원 매도우위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 철강금속, 제조, 화학, 금융 등이 강세고, 섬유의복, 전기가스, 종이목재 등이 하락 중이다.
 
시총 상위주들은 한국전력(015760)만 소폭 내림세고 일제히 상승했다. 삼성전자(005930)가 6거래일 만에 반등하며 1% 넘게 오르고 있고, SK하이닉스(000660), 현대차(005380), NAVER(035420), 삼성물산(000830), POSCO(005490), 신한지주(055550) 등이 상승 중이다.
 
롯데그룹의 지배구조 개편 기대감에 롯데쇼핑(023530), 롯데칠성(005300), 롯데제과(004990), 롯데푸드(002270)가 동반 강세다.
 
KB금융(105560)은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 소식에 상승하고 있다.
 
코스닥지수는 전일 대비 0.15% 하락한 634.82를 기록 중이다.
 
안랩(053800)이 5% 넘게 하락하며 다시 10만원선을 하회하고 있다.
 
아세아텍(050860)은 대규모 자사주 취득 소식에 21% 넘게 급등했다.

 
김미연 기자 kmyttw@etomato.com
  • 김미연

살아있는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