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용훈

joyonghun@etomato.com

배운 것보다 배울 것이 더 많아 즐거운 조용훈 기자입니다.
교육부, 대구미래대학교 자진폐지 인가

재적생은 타 대학 특별편입학으로 학습권 보장

2018-01-12 17:04

조회수 : 3,01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교육부는 학교법인 애광학원이 신청한 대구미래대학교의 폐지를 인가함에 따라 오는 2월 28일자로 대구미래대학교가 폐지된다고 12일 밝혔다.
 
전문대학이 자진폐지를 신청하고 교육부가 인가하는 것은 이번 대구미래대학교가 처음이다.
 
대구미래대학교를 유지·경영하는 학교법인 애광학원은 신입생 모집난으로 인한 재정적 어려움으로 계속적인 대학 운영이 불가능하다고 판단하고, 지난해 6월2일 교육부에 폐지 인가를 신청했다.
 
앞서 대구미래대학교는 1주기 대학구조개혁 평가 결과 E등급 대학(상시컨설팅 대학)으로 지난해 기준 신입생 충원율(34.8%)의 지속적인 감소로 임금체불 등 재정난이 심화돼 정상적인 학교 운영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교육부의 이번 폐지 인가에 따라 학교법인 애광학원 및 대구미래대학교는 재학생 등에 대해 타 대학 특별편입학을 추진한다.
 
타 대학 특별편입학은 대구·경북지역 동일·유사학과 편입학을 원칙으로 하되, 해당 학과가 없는 경우에는 편입학 지역 범위가 인접 시도로 확대될 수 있다.
 
아울러 교육부는 대학과 협의 불성립 등으로 인한 미배정 재적생과 군휴직자·연락두절자 등에 대하여 대학 및 관계기관에 협조 요청 등을 통해 학생의 학습권을 보장할 계획이다.
 
또 한국사학진흥재단은 학적부 관리 및 제 증명서 발급을 담당하게 되어, 폐교 대학의 기졸업생들은 앞으로 한국사학진흥재단에서 각종 증명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이진석 교육부 고등교육정책실 실장은 “정상적인 학사운영이 불가능한 대학의 학교법인이 스스로 대학 폐지를 추진할 경우에는 특별편입학 지원 등을 통해 학생들의 학습권을 철저히 보장하는 등 학교 폐지에 어려움이 없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세종시 교육부 전경. 사진/뉴시스

 
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조용훈

배운 것보다 배울 것이 더 많아 즐거운 조용훈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