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정하

ljh@etomato.com

뉴스토마토 이정하 기자입니다.
(국내이슈)환경호르몬 완구·학용품 13만점 적발

2019-05-03 09:19

조회수 : 85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환경호르몬이 함유된 완구와 학용품 13만점이 적발됐다고 합니다. 
 
충격! 관세청은 어린이날을 맞아 3월부터 두 달간 수입 어린이 제품에 대해 국가기술표준원과 협력해 안전성 분석을 실시했는데요. 그 결과가 그렇다네요. 
 
적발된 어린이 제품을 살펴보면 캐릭터 연필세트(6만9천점)가 가장 많았고, 연필과 도형자, 샤프펜슬 등이 함께 포장된 문구세트(3만3천점), 다트총(2만3천점) 순으로 적발됐습니다. 
 
연필 물거나 빨면 절대 안될 듯요. ㅠㅠ
 
특히 이번에 적발된 제품에는 프탈레이트계 가소제가 기준치보다 최소 14배에서 최대 220배나 넘게 나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프탈레이트 가소제는요. 인체호르몬과 유사한 구조를 가진 환경호르몬의 일종으로 피부에 접촉되거나 입으로 흡입 시 아토피 또는 신장과 생식기관 장애를 유발할 수 있어 특히 어린이가 입으로 빨 경우 심각한 피해가 있을 수 있다고 하네요.
 
이 중 캐릭터 연필은 가격이 저렴해 초등학교 앞 문방구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으며, 각종 행사시 홍보용 사은품으로도 어린이들에게 인기가 높은 물품인데요. 
 
일반적으로 연필은 연필표면에 색을 칠해 제조하는데 이번에 적발된 캐릭터 연필은 환경호르몬이 다량 검출된 수지필름을 감싸서 제조한 것이 특징이라고 하네요. 
 
사진/뉴시스
 
'아토피 유발' 연필 등 환경호르몬 어린이용품 13만점 적발(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190503029200002?input=1195m
  • 이정하

뉴스토마토 이정하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