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현준

pama8@etomato.com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레고로 자율주행차 만들어요"…LG CNS, 코딩 교육 'IT 드림 프로젝트' 실시

팀장·개발자·디자이너 역할 분담…중학생이 초등학생 교육도

2019-07-23 08:59

조회수 : 1,73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LG CNS가 23일부터 서울 세종대학교에서 중학생 및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무상 코딩교육 'IT 드림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IT드림 프로젝트는 LG CNS가 지난 2017년부터 매년 중학교 여름방학 기간에 맞춰 3박4일간 집중적으로 코딩 교육을 실시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IT드림프로젝트 참가자들은 LG CNS가 전국 중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무상 소프트웨어 교육 '코딩 지니어스'의 우수 이수자들로 구성됐다. 올해는 서울 소재 중학교내 SW동아리에 소속된 중학생 30명이 선발됐다. 
 
IT드림 프로젝트에서는 레고 자동차와 3D 프린터 등을 이용해 자율주행차와 자율주행시스템을 만드는 과정이 진행된다. 학생들이 직접 코딩을 통해 레고 자동차를 움직여 자율주행차 기능을 구현할 수 있다. 3D 프린터로 자율주행차가 운행되는 모형 도로와 버스 정류장도 제작할 수 있다. 
 
학생들은 팀장·SW개발자·3D모델 디자이너·게임 디자이너 등으로 역할을 분담해 실제 기업에서 수행하는 IT 프로젝트 과정을 경험할 수 있다. IT 관련 전공 대학생들을 초빙해 미래 직업을 탐색하는 시간도 마련된다. 
 
올해 IT 드림프로젝트는 중학생이 초등학생에게 코딩을 가르치는 과정이 신설됐다. 3일 동안 코딩 교육을 받은 중학생들이 초등학생 대상의 교육 프로그램과 교재를 직접 만든다. 이후 프로젝트 마지막 날 서울시내 지역 아동센터 4곳을 방문해 초등학생 50여명을 대상으로 코딩 지식을 전수한다.
 
교육부의 코딩 교육 의무화 방침에 따라 중학교는 지난해부터 연 34시간, 초등학교는 올해부터 연 17시간의 코딩 교육을 실시해야 한다.
 
LG CNS 관계자는 "초·중학교 코딩 교육 의무화가 시행되면서 수십만원을 호가하는 코딩 사교육 시장이 형성되는 등 학부모 경제력에 따른 교육 격차가 심화될 수 있다"며 "LG CNS의 무상 코딩 교육을 지역 아동센터 등으로 확대해 보다 많은 학생들에게 교육 혜택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