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코로나 확진’ 박명수 밀접접촉, ‘라디오쇼’ 불참…정다은 대체
입력 : 2020-12-03 12:12:41 수정 : 2020-12-03 12:12:41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방송인 박명수가 이찬원과 동일한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해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3일 방송된 KBS 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DJ 박명수 대신 KBS 정다은 아나운서가 진행을 맡았다. 정다은 아나운서는 박명수 대신 정다은이 진행하는 라디오쇼고 인사를 건넸다. 이어 박명수가 증상이 없던 확진자와 녹화를 하셔서 검사를 받으러 갔다. 그래서 오늘 저 정다은이 진행을 한다고 밝혔다.
 
박명수가 이찬원과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해 밀접접촉자로 분류되면서 전날 박명수와 라디오쇼생방송을 진행한 PD 및 작가들 역시 자기 격리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찬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뽕숭아학당에 출연한 출연진 역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특히 MC를 맡은 붐 역시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면서 SBS 파워FM ‘붐붐파워역시 직격탄을 맞았다. SBS 측은 붐을 대신할 DJ를 물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드라마, 가요, 영화에 이어 예능 프로그램까지 코로나19로 인해 초비상 상태인 가운데 라디오마저도 코로나19 여파를 빗겨가지 못했다.
 
이찬원 코로나 확진 박명수 밀접접촉. 사진/뉴시스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