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BIFAN의 선택은 ‘매혹, 김혜수’
입력 : 2019-05-20 11:47:46 수정 : 2019-05-20 11:47:46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충무로 최고 카리스마 여배우 김혜수의 모든 것을 집중 조명하는 특별전이 개최된다. 다음 달 열리는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집행위원장 신철, 이하 BIFAN)가 배우 김혜수를 집중 조명하는 특별전을 갖는다.
 
BIFAN은 재작년부터 전도연 정우성과 함께 지금의 한국영화를 있게 한 배우의 모든 것을 통해 한국영화의 현재를 돌아보는 특별한 자리를 마련해왔다. 올해는 자타 공인 대한민국 대표 배우로 한국영화 발전을 이끈 김혜수를 만나는 자리를 준비했다.
 
 
 
김혜수는 영화 깜보로 스크린에 데뷔, 그 해 신인상을 받으며 충무로의 주목을 한 몸에 받았다. 그 후 이명세 감독 영화 첫사랑’(1993)부터 최근 국가부도의 날’(2018)에 이르기까지 매번 변신을 거듭하며 한국영화계 최전선에서 압도적인 존재감을 보여주는 배우이다.
 
이번 특별전에선 타짜’(2006), ‘이층의 악당’(2010), ‘차이나타운’(2015), ‘국가부도의 날’(2018) 등 김혜수였기 때문에 가능했던 캐릭터가 돋보이는 10편의 대표작들을 한번에 만날 수 있다. 또한 관객들과 직접 만나는 시간과 국내 최고의 평론가들이 참여한 기념 책자, 기자회견, 전시 등 다채로운 기념행사를 함께 마련한다.
 
특별전 개최 소식과 함께 공개된 포스터(사진작가 강영호, 디자인 프로파간다)매혹, 김혜수라는 타이틀처럼 강렬한 김혜수의 표정과 레드 컬러가 특별전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BIFAN 관계자는올해는 김혜수 배우의 영화 데뷔 33년을 맞는 뜻 깊은 해라며그의 대표작들을 통해 데뷔 이래 현재까지 끊임없이 관객들을 매혹시켰던 배우 김혜수의 독보적인 존재감은 물론 여성영화인으로서 한국영화의 중심을 지켜온 그만의 특별한 행보를 만나는 자리라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배우 특별전매혹, 김혜수’(Gorgeous, Charming, Dangerous, KIM Hye Soo)는 한국영상자료원과 공동주최로 다음 달 27일부터 7 7일까지 11일간 개최되는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기간 중에 만나 볼 수 있다
 
김재범 대중문화전문기자 kjb5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범

영화 같은 삶을 꿈꿨다가 진짜 영화 같은 삶을 살게 된 이란성 쌍둥이 아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