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프로야구, 세로 화면 라이브채팅 도입
미니플레이어 기능·'베이스볼S' 생방송 추가
입력 : 2020-05-31 10:00:00 수정 : 2020-05-31 10:00:0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LG유플러스는 프로야구 전용 앱 'U+프로야구'를 팀별 응원에 최적화한 이용자경험(UX)으로 개편했다고 31일 밝혔다.
 
U+프로야구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무관중 개막한 국내 프로야구 2020시즌에 맞춰 실시간 채팅, 게임, '포지션별 영상' 등 기능을 선보인 바 있다. 앱 순방문자수(UV)의 증가세에 힘입어 고객 반응을 반영해 직관적 UX 디자인, 생중계 외 드라마·매거진 등 콘텐츠를 추가·개편했다.
 
신규 기능인 라이브 채팅 도입 후 고객 의견에 따라 경기 중 세로 화면에서도 채팅을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U+프로야구로 중계를 보며 채팅+, 카카오톡 등 메신저 이용이 편리하도록 미니플레이어 기능도 도입했다.  
 
LG유플러스는 'U+프로야구' UX를 개편하고 콘텐츠를 추가했다. 사진/LG유플러스
 
응원하는 구단의 경기 일정, 주요 선수, 인기 하이라이트 등을 확인할 수 있게 앱 UX 디자인을 개편했다. '홈', 팀정보, 중계 등 하단 배너로 원하는 기능에 바로 접속할 수 있게 이용 단계를 축소했다. 초기 홈 화면에서는 오늘 경기 정보 및 전체 하이라이트, 뉴스 등 야구 관련 소식을 확인할 수 있다.
 
콘텐츠를 추가하기 위해 SBS스포츠 채널의 '베이스볼S' 생방송과 주문형비디오(VOD)를 제공한다. 야구 드라마 '사회인' 등 신규 콘텐츠를 편성했다. LG유플러스는 신규 콘텐츠 편성을 기념해 베이스볼S 시청 중 추첨을 통해 △아이패드 에어3(3명) △LG퓨리케어 차량용 공기청정기(5명) △치킨교환권(20명) 등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김민구 LG유플러스 모바일서비스담당은 "5월 말 기준 U+프로야구 앱 UV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2% 늘며 지속해서 증가 중"이라며 "프로야구 열기가 더해지고 U+프로야구에 대한 야구팬의 관심이 높아질수록 팬 의견에 집중해 실감 중계 등을 차별화해 고객 경험을 혁신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