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 "내년도 예산, 올해 604.7조보다 조금 증가"(2보)
24일 국회서 '2022년도 예산 당정
윤호중 원내대표 "코로나 위기극복과 취약계층 예산 충분히 확보"
입력 : 2021-08-24 08:53:31 수정 : 2021-08-24 08:53:50
[뉴스토마토 최병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가 24일 "내년에는 올해 604조7000억원보다 조금 증가한 규모의 위기극복 예산이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2022년도 예산안 편성 및 추석민생대책 당정협의'에 참석해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취약계층 지원 예산을 충분히 확보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윤 원내대표는 이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한 손실보상 예산도 충분히 반영돼야 한다"면서 "추가경정예산으로 1조원 손실보상 예산을 확보했으나 델타변이 바이러스 유행 등 돌발변수까지 모두 고려된 것은 아나다"라고 했다.
 
더불어민주당 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가 24일 국회에서 열린 '2022년도 예산안 편성 및 추석민생대책 당정협의'에 참석해 "내년에는 올해 604조7000억원보다 조금 증가한 규모의 위기극복 예산이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최병호 기자 choib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병호

최병호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