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윤, 현실 히어로→사이코패스 ‘악마들’ 변신
2023-06-09 14:00:00 2023-06-10 18:37:49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메인 예고편을 공개하며 강렬한 인상을 남긴 악마들’ (감독/각본: 김재훈 | 배급: TCO㈜더콘텐츠온 | 제작: ㈜콘텐츠지)이 장동윤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습니다. ‘악마들은 검거의 순간 서로의 몸이 바뀐 희대의 살인마진혁과 형사재환’, 둘의 대결을 그린 바디 체인지 액션 스릴러입니다.
 
 
 
9일 공개된 캐릭터 스틸은 잔인한 사이코패스 살인마 진혁(장동윤)의 모습을 생동감 있게 담아 냈습니다. 장동윤이 연기한 진혁은 연쇄 살인을 일삼는 살인마였지만 알 수 없는 이유로 형사 재환(오대환)과 몸이 바뀌는 인물입니다. 이후 형사의 몸으로 나타나 자신을 배신하고 위기에 빠트린 동료들을 잡기 위해 살인마의 몸을 가진 재환을 협박하기 시작합니다. 이번에 공개된 캐릭터 스틸은 숨막히는 추격전, 치열한 검거의 순간 등 다양한 장면을 통해 살인마 진혁의 잔혹하고 야생적인 모습을 생생하게 그려 서늘한 긴장감을 자아냅니다.
 
악마들에서 사이코패스 살인마로 변신한 장동윤이 악역 연기는 데뷔 후 처음입니다. 편의점 강도를 잡은 시민으로 뉴스에 출연, 이를 계기로 연예계에 데뷔한 독특한 이력을 지닌 장동윤. 그는 지난 4월 종영한 KBS2 월화드라마 오아시스에서 1970년대 치열한 청춘을 연기해 물오른 연기력으로 호평 받았으며, 같은 달 개봉한 영화 롱디에서 요즘 세대의 새로운 연애 방식을 현실감 있게 그려 많은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든 바 있습니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을 통해 선량하고 훈훈한 모습을 보여줬던 그가 이번 작품으로 여태껏 볼 수 없었던 서늘하고 잔혹한 얼굴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그는 캐릭터에 몰입하기 위해 헤어, 메이크업부터 스타일링까지 완벽한 메이크 오버를 시도하며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영화의 완성도를 높였다는 후문입니다. 여기에 무자비한 사이코패스 살인마와 살인마에게 몸을 뺏긴 형사란 설정에서 비롯된 몸 사리지 않은 1 2역 열연을 펼쳤다는 점도 기대를 모읍니다.
 
장동윤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하며 시선을 사로잡은 악마들은 다음 달 5일 개봉합니다.
 
김재범 대중문화전문기자 kjb517@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