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에어컨, 1천만달러 수출 계약
중남미·중국등서
입력 : 2009-01-12 11:24:00 수정 : 2009-01-12 17:37:25
[뉴스토마토 정지현기자]  LG전자(대표 남 용)가 올해 에어컨 사업본부 출범과 함께 쾌조의 출발을 보이며 1천만달러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들어 LG전자는 대형빌딩 시장에서 경쟁력을 기반으로 칠레 아르헨티나 등 중남미와 중국에서 8400여대(실내기 기준) 규모의 시스템에어컨 공급계약을 잇따라 체결했다.
 
LG전자는 칠레에서만 총 500만달러의 수주 성과를 거뒀다. 산티에고(Santiago) 라스콘데스(Lascondes) 지역에 건설중인 21층 총 3개동으로 구성된 오피스 타운 뉴 라스콘데스(New Lascondes)’ 빌딩에 시스템에어컨 1600여대(실내기 기준)를 공급키로 했다.
 
아울러 칠레 정부 주관인 산티에고 법원 신설 프로젝트에 총 1200대의 시스템에어컨 공급계약도 체결했다.
 
또 아르헨티나에서는중남미 시장 최초로 시스템 에어컨과 오븐 등을 패키지 공급하고 부에노스아이레스(Buenos Aires)에 건설중인 44층 규모 최고급 아파트 토레 야치(Torre Yatch)’에 시스템에어컨과 빌트인을 각각 1600대를 공급해 총 200만달러 매출을 올렸다. 
 
특히 LG전자는 아르헨티나 시장에서 시스템에어컨 중심의 B2B(기업간 거래) 사업역량을 통해 패키지 공급을 더욱 확대하고, 올해 매출 목표를 전년 대비 30% 이상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중국에서도 현지 개발상 신화롄(新華聯)그룹이 추진중인 고급 아파트에 총 4000대 시스템에어컨을 공급하기로 했다.
 
LG전자 에어컨사업본부장 노환용 부사장은 글로벌 경기 불황에도 불구하고 잇따른 해외 승전보가 매우 희망적이라며 본격적인 에어컨사업본부 체제 출범을 계기로 글로벌 사업 성과도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토마토 정지현 기자 ilmare@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지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