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박 대통령 만나 "인적쇄신 빨리 추진해달라"
입력 : 2016-10-28 17:52:21 수정 : 2016-10-28 17:52:21
[뉴스토마토 최한영기자] 박근혜 대통령이 28일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를 청와대로 불러 1시간 30여분 동안 긴급회동을 가졌다. 이 대표는 이자리에서 박 대통령에게 "인적쇄신을 빨리 추진해달라"고 요청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오늘 청와대에서 대통령을 찾아서 만나뵙고 약 1시간30분 동안 정치권과 국민들의 여러가지 여론에 대해 말씀드렸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청와대가 지난번 (새누리당) 최고위의 제안을 심사숙고 하겠다고 했는데, 엄중한 시기인 만큼 인적쇄신 요구가 빨리 추진될 수 있도록 해주시면 좋겠다는 말씀을 드렸다"며 "지난번 의원총회에서 나온 얘기와 야당에서 매일 하고 있는 회의내용까지 종합해 가감없이 여론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인적쇄신에 대해서는 속도를 내달라고 했고 검찰 수사도 형식이 특검이 됐든 뭐가 됐든, 어쨌든 당사자(최순실씨)가 빨리 들어와서 의사표명을 해 국민들이 궁금해하는 부분을 해소할 수 있도록 결정해달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박 대통령에게 최순실씨 귀국을 위한 조치들을 취해달라고 요청한 것이다.
 
이에 대한 박 대통령의 반응은 알려지지 않고 있다. 이 대표는 간담회에서 별도의 질의응답은 받지 않고 퇴장했다.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가 28일 오후 국회 당 대표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박근혜 대통령과의 회동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한영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