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맞춤형 고졸사원’ 사령장 수여식
마이스터고, 특성화고 우수 인력 선발
입력 : 2017-01-12 09:51:17 수정 : 2017-01-12 09:51:17
CJ대한통운(000120)은 지난 11일 서울 중구 필동 CJ인재원에서 고졸 신입사원 26명과 가족, 박근태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등 총 80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CJ대한통운은 매년 고졸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에 가족을 초청하고 있다. 이날 신입사원들은 박근태 사장으로부터 사령장과 배지, 양복 정장 1벌씩을 받았다.
 
CJ대한통운은 지난 2012년부터 ‘마이스터고, 특성화고와 채용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후 ‘주니어 트랙(Junior-Track)’을 운영해왔다. 
 
주니어 트랙은 마이스터고와 특성화고 우수인력을 재학 중 선발해 현장 실습을 거친 후 졸업과 동시에 입사의 기회를 제공하는 우수인력 확보 프로그램이다.
 
CJ대한통운은 주니어 트랙을 통해 2012년 1기 선발을 시작으로 올해 3기까지 매년 20여명의 우수 고졸인력을 채용하고 있다. 
 
이번 3기 입사자들은 지난 2014년 12월 선발된 이후 방학마다 2박 3일의 합숙교육을 받았다. 
 
CJ대한통운은 신입사원들이 부서 배치 후 회사 생활과 업무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1대 1 멘토링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또 6개월 동안 현업 부서에서 업무 경험을 쌓으며 도출한 개선 아이디어를 다른 부문에 근무중인 입사자들과 공유하는 기회도 제공한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학교가 협력해 체계적인 교육 기회를 제공해 우수 인력을 발굴함과 동시에 취업난이라는 사회적 문제를 해소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도 인재육성을 위해 다자간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J대한통운은 지난 11일 서울 중구 필동 CJ인재원에서 고졸 신입사원 26명과 가족, 박근태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등 총 80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을 진행했다. 사진/CJ대한통운
 
김영택 기자 ykim9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영택

상식과 정의가 통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오늘도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