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타이거에어 타이완과 MOU 체결
2013년 설립된 대만 최초 LCC…신규 노선 개발 및 공동운항 추진
입력 : 2017-11-29 09:11:59 수정 : 2017-11-29 09:11:59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티웨이항공이 대만 국적 항공사 '타이거에어 타이완'과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27일 김포국제공항 화물청사 본사에서 정홍근 대표이사와 장홍종 타이거에어 타이완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양사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2013년 설립된 타이거에어 타이완은 대만 최초의 저가항공사(LCC)로 현재 대만은 물론, 일본과 마카오 등 다양한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신규 노선 개발과 공동운항 등 고객 만족을 위한 상호 발전적 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지난 27일 김포국제공항 화물청사 티웨이항공 본사에서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이사(오른쪽)와 장홍종 타이거에어 타이완 회장이 양사 업무 협약식을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외국항공사와 업무 협약을 맺은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앞서 지난 7월에는 캄보디아 앙코르항공과 MOU를 체결한 바 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대만의 대표 저비용항공사인 타이거에어 타이완과 함께 한국과 대만을 잇는 탄탄한 인프라를 구축하고, 더욱 합리적인 가격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티웨이항공은 현재 대만에 2개의 노선(김포~송산, 대구~타오위안)을 보유하고 있다. 다음달 15일과 17일에는 인천~타이중, 인천~카오슝 노선을 신규 취항할 예정이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