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랩스,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어웨이' 출시
매립형·거치형 가능…소비자가 37만1000원
입력 : 2018-02-06 15:24:51 수정 : 2018-02-06 15:24:55
[뉴스토마토 정문경 기자] 차량공유서비스 '그린카'에서만 이용할 수 있었던 NAVER(035420)(네이버)의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기기 '어웨이(AWAY)'가 일반사용자용으로 출시된다.
 
네이버의 기술연구개발 법인 네이버랩스는 자사가 개발한 차량용 인포테인먼트(IVI) 기기 어웨이를 일반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어웨이는 내비게이션, 미디어서비스, 다양한 생활정보서비스 등이 가능한 통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으로 지난해 8월 처음 선보인바 있으며 지금까지 그린카에 약 1100대가 장착됐다.
 
네이버 차량 인포테인먼트 기기 '어웨이'. 사진/네이버
 
어웨이는 카블릿 홈페이지에서 6일부터 300대 한정 예약판매를 실시하며 오는 19일부터 배송을 시작한다. 다음달 15일부터는 전국 카숍, 자동차용품점, 인터넷 쇼핑몰 등을 통해 구매해 사용할 수 있다. 매립형을 기본으로 개발됐지만 거치대가 제공되어 거치형으로도 쓸 수 있다.
 
어웨이는 운전자의 안전을 고려한 유저 인터페이스(UI)와 네이버와 연계된 방대한 지역정보(POI), 음성인식으로 목적지 검색이 가능한 전용 내비게이션, 네이버뮤직, 오디오클립 등 주행 환경에 최적화된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네이버 아이디 로그인을 통해 즐겨찾기나 일정에 등록된 장소로 길안내를 받을 수 있으며 네이버뮤직에 저장해 둔 플레이리스트나 추천곡들을 차량 스피커를 통해 바로 감상할 수 있어 자율주행차 등 미래 모빌리티 환경에서 빼놓을 수 없는 핵심 플랫폼으로 평가받아 왔다.
 
어웨이 일반사용자용 기본형의 소비자가격은 37만1000원이다. 아트뷰의 카블릿 M2C8000 기기를 기본으로 개발돼 스마트폰 미러링, HD DMB, 블루투스 전화, 핫스팟 연결 기능이 지원되고 안드로이드 기반의 앱도 다운로드해 이용할 수 있다.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위해서는 이동통신을 이용해야 한다. KT의 스마트 디바이스 요금제(10GB 월 1만6500원)로 이용 가능하다. KT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고객은 '데이터투게더라지'(1GB 월 1만1000원)를 이용할 수 있다. 데이터투게더라지의 경우 데이터선택 76.8요금제를 이용하는 고객은 상시 50% 할인을 받으며 데이터선택 87.8와 109 요금제를 이용하는 고객은 무료로 쓸 수 있다.
 
송창현 네이버랩스 대표는 "어웨이는 위치와 이동 기반의 생활환경지능 기술 개발이라는 네이버랩스의 핵심가치를 그대로 투영하고 있는 상품"이라며 "네이버의 다양한 연계서비스와 파트너 제공 서비스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미래형 차량 기반 플랫폼을 먼저 경험해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어웨이는 오픈 플랫폼을 지향하고 있어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 미디어, 하드웨어 파트너와 협력해 차량 이용자에게 유용한 서비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정문경 기자 hm082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문경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