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합성보 공법 신기술 인증 취득
기존 기술 장점 유지…내진성능 개선 효과·유지관리 유리
입력 : 2018-02-13 09:37:15 수정 : 2018-02-13 14:46:48
[뉴스토마토 조한진 기자] 롯데건설은 ‘H형 단면과 U형 단면의 조합으로 이루어진 합성보(BESTOBEAM) 공법(건설신기술 제835호)’ 건설신기술을 공동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합성보는 철강재에 콘크리트를 일체화해 구조성능을 향상한 보다. 보란 기둥과 기둥을 연결하는 구조 자재로 바닥 하중을 지지하는 역할을 한다.
 
기존 합성보 기술은 물량 절감 및 층고 절감의 장점이 있지만, 시공이 기존 철골보 대비 까다로운 단점이 있었다. 이번 신기술은 기존 합성보 기술의 장점을 유지하면서 기존 철강재와 동일한 방식으로 시공되고, 합성보에서 연결을 위해 필요한 작업을 최소화해 쉽고 빠른 공사가 가능하다.
 
이 공법은 이전의 유사 합성보 공법의 문제점으로 지적된 복잡한 접합 작업을 개선해 시공성이 향상됐다. 내진성능 개선 효과도 커 건설시장에 파급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번 합성보는 일반적인 철골보에 비해 화재에 노출되는 면적도 적어 내화 뿜칠(화재 시 철골 구조물의 내화성을 높이기 위한 작업)양이 절감돼 유지관도 유리하다.
 
롯데건설은 이번 기술을 디알비동일, 쌍용건설, GS건설 등과 공동으로 연구해 성과를 거뒀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번 기술은 기존의 철골공법이 적용되는 건축물이면 대안 공법으로 적용 가능한 공법이라 범용성이 좋고, 철골공법 대비 철골량 절감을 통한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여 친환경적이다”며 “직접 공사비 측면에서도 기존 철골공사와 비교해 약 8.4% 절감효과가 있어 향후 시장 확대를 통한 활용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말했다.

 
조한진 기자 hj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한진

내집 마련의 꿈을 돕는 신선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