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김종천 의전비서관 음주운전…사직서 수리"
입력 : 2018-11-23 11:46:37 수정 : 2018-11-23 11:46:37
[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김종천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23일 새벽 음주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됐다. 김 비서관은 사직서를 제출했으며 문재인 대통령은 즉각 수리를 지시했다.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오늘 새벽 1시쯤 (김종천) 의전비서관이 청운동 주민센터 앞에서 음주운전으로 단속됐다”며 “김 비서관이 비서실장에게 보고 후 사직서를 제출했으며 공직기관비서관실에도 자진신고했다”고 말했다. 고 부대변인은 “오전 현안점검회의 후 문 대통령에게 상황이 보고됐으며, 대통령은 사표 수리를 지시했다”고 설명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김 비서관은 대리운전 기사를 부르고 차량을 이동시키던 중 적발된 것으로 알려졌다. 적발 당시 혈중 알콜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이었다고 청와대 측은 전했다. 의전비서관 역할은 당분간 홍상우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이 대행할 예정이다.
 
청와대 여민관 전경. 사진/뉴시스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한영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