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창흠 LH 사장 "사람 먼저 생각하는 주거정책 수행할 것"
"주거복지로드맵·3기 신도시·도시재생뉴딜 등 차질없이 수행"
입력 : 2019-04-29 14:52:56 수정 : 2019-04-30 12:23:52
[뉴스토마토 김하늬 기자] 변창흠 세종대학교 행정학과 교수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신임 사장에 취임했다. 변 사장은 취임사에서 "사람을 먼저 생각하는 주거복지 정책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변 사장은 29일 경남 진주시 본사 사옥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도시건설과 주택공급을 넘어 돌봄, 배움, 일자리, 결혼, 노후의 생애 전 주기를 아우르는 ‘생애복지’ 서비스 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취임사에서 “LH가 국민의 삶터·일터를 넘어 쉼터와 꿈터가 어우러지는 혁신적 공간을 만드는 국민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어야 한다”며 “주거복지로드맵, 3기 신도시 건설, 도시재생뉴딜 등 정책과제의 차질 없는 수행을 위해 사회·경제·기술환경 변화에 맞는 새로운 사업실행모델을 개발하는 데 역량을 모으겠다”고 강조했다.
 
또 "도시재생 역시 주민들의 ‘삶의 변화’ 창출에 방점을 찍고 국민들이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주거취약계층 등을 위한 주거와 편의시설을 우선적으로 공급하고 노후·불량 주거지와 도시공간을 재창조할 수 있는 실행력 있는 사업모델을 개발하겠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지역 내의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해 지역의 잠재력을 발굴해 투자와 일자리, 인재와 혁신이 선순환하는 창조적인 지역을 만들기 위해  LH가 선도적 역할을 담당하며 지역균형발전에 기여하겠다"며 "스마트시티 조성, 에너지 전환도시 건설, 해외신도시 수출을 비롯한 신성장동력 육성을 통해 일자리 창출 기관으로서 역할을 담당하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변 사장은 신뢰·혁신·실행·포용·소통의 5대 경영방침을 제시하고 "LH가 ‘주어진 과제를 수행하는 기관’에서 ‘국가의 누적된 문제를 창조적으로 해결하는 기관’으로 변신할 수 있도록 임직원들이 함께 힘과 지혜를 모으자”고 당부했다. 
 
변 사장은 취임식 바로 이튿날인 30일 쿠웨이트 출장길에 오르며 LH와 쿠웨이트 주거복지청이 공동으로 추진 중인 ‘사우드 사드 알 압둘라’ 스마트시티 현장을 점검하고 해외 인프라 협력을 위한 국무총리의 순방 일정을 수행할 계획이다.
 
변 사장은 서울대 경제학과와 동 대학교 환경대학원에서 도시계획학 석사와 행정학 박사를 받은 후 세종대 행정학과 교수로 재직하며, 주택·도시 분야의 전문가로 활동해왔다.
 
2014년에는 서울주택도시공사(SH) 사장에 취임해 3년간 재임했고 2017년부터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도시재생특별위원회, 주거정책자문위원회에서 활동하며 현 정부의 국토·도시정책과 부동산정책 추진 과정에도 적극 참여해 왔다.
 
세종=김하늬 기자 hani487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하늬

적확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